뉴스 > 골프
LPGA 투어 6연승 도전 코르다 “연승 기록은 머릿 속에 없다”
주니어여자 골프 대회 주최, 갈라쇼 참가 등 바쁜 일주일
세계랭킹 5위 고진영 9위 이민지와 1~2라운드 동반 라운딩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09 11:33:33
▲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인 넬리 코르다가 뉴욕에서 열린 갈라쇼에 참석해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미국여자프골프(LPGA) 투어에서 6개 대회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세계랭킹 1위 넬리 코르다(미국)가 연승 기록을 머릿속에서 지우겠다고 다짐했다.
 
미국 뉴저지주 클리프턴의 어퍼 몽클레어 컨트리클럽에서 열리는 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 달러· 약 41억4000만 원)에 출전하는 코르다는 대회 개막을 하루 앞둔 9(한국시간) 기자회견에서 솔직하게 말하면 (연승 기록을) 하나도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코르다는 최근 출전한 5개 대회에서 모조리 우승해 1978년 낸시 로페즈(미국), 2005년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 이어 5연승의 대기록을 세웠다. 이번에 우승하면 LPGA 투어 연속 우승 신기록을 수립한다.
 
코르다는 그동안 너무 바빠서 연승 기록을 생각할 겨를조차 없었다고 털어놨다.
 
셰브론 챔피언십 우승 이후 JM이글 LA 챔피언십에는 불참했지만 고향인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에서 주니어 여자 골프 대회를 주최하고, 뉴욕에서 열린 갈라쇼에도 참가하는 등 분주한 일주일을 보냈다.
 
코르다는 바쁜 일정을 보내면서도 훈련과 이번 대회가 열리는 어퍼 몽클레어 컨트리클럽에 더 집중했다고 덧붙였다.
 
코르다는 작년 이 대회와 이어진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내리 컷 탈락했다. 두 대회 모두 뉴저지주에서 열린다.
 
코르다는 뉴저지에서 그리 좋지 않았다. 올해는 한 번에 한 번씩만 해보면서 어떻게 되는지 지켜보려고 한다고 작년의 실패를 되풀이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내보였다.
 
코르다는 디펜딩 챔피언인 세계랭킹 5위 고진영, 그리고 세계 9위 이민지(호주)와 함께 1, 2라운드를 치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