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
경북도, 산림으로 잘사는 새로운 임업의 문 열었다
임업인종합연수원서 2024년 경북산림사관학교 개강식 개최
5개 과정 137명 교육 본격 시행… 15회 차 총 100 시간 교육
김용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3 07:17:03
▲ 경상북도는 22일 청송에 있는 산림조합중앙회 임업인종합연수원에서 ‘2024년 경북산림사관학교 개강식’을 개최했다.                                               경상북도
 
경상북도는 22일 청송에 있는 산림조합중앙회 임업인종합연수원에서 ‘2024년 경북산림사관학교 개강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산촌경제 활력 주도, 숲으로 잘사는 경북’이라는 주제로 입학생 120여 명이 참석했다.
 
도는 2023년부터 전국 최초로 대학생·고교생을 포함한 청년, 임업인 장기 교육 과정인 ‘경북산림사관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도는 경북산림사관학교를 통해 산림 자원의 가치 극대화와 산촌의 안정 정착에 역점을 둔 교육으로 청년과 임업인이 경북의 우수한 산림자원을 기반으로 친환경 비즈니스에 성공할 수 있게 돕고 있다.
 
올해는 지난해 3개 시범 과정 운영에 이어 단기임산물의 가공과 유통, 산림치유·휴양 분야 등으로 확대하는 산림분야 트렌드와 정보통신기술(ICT) 디지털임업대응을 위해 5개 과정으로 확대 개편하고 수요자 맞춤형 교육으로 본격적인 산림인재 양성에 돌입한다.
 
경북산림사관학교는 임업인 4개 과정 100명 모집에 178명이 지원해 평균 1.8대 1의 경쟁률로 전국에서 가장 넓은 사유림을 보유한 경북 임업인의 높은 관심과 저지를 받았다.
 
특히, 숲을 활용해 인체의 건강과 면역력을 높이는 산림치유 등을 임업 경영에 접목한‘산림치유‧휴양 활용 과정’을 새롭게 신설했으며 2.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는 임업인이 숲을 경영하면서 산림복지서비스까지 제공해 추가 소득을 충분히 올릴 수 있음을 시사한다.
 
임업관련 고교생‧대학생이 대상인 ‘산림청년을 잡(JOB)아라.’ 과정에는 대구대‧영남대‧한국산림과학고 등에서 학생 25명을 선발해 경북 임업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미래 산림인재로 양성한다.
 
이날 개강식에는 지난해 졸업생으로 구성한 박경인 경북산림사관연합회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도의원, 도내 임업단체장 등이 교육생들과 함께 ‘숲으로 잘사는 경북’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또한 ‘경북 산림정책’소개와 ‘함께하는 산불예방’특강으로 산림 정책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앞으로 교육은 5~8월에 과정별로 15회 차, 총 100시간의 이론 교육과 실습, 현장 견학, 토론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교육생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 현장 교육을 진행한다.
 
개강식에 참여한 조현애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지방시대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해 경북산림사관학교 교육생이 산촌경제 활력에 구심적 역할을 수행하면서 임업 6차산업, 스마트 임업 등 미래 산림 분야를 끌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