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인천시, 수도권매립지 공모 기본적 환영 입장

환경부 서울시경기도 참여 주민수용성 반발 우려

김양훈기자(yhkim@skyedaily.com)

기사입력 2021-01-13 19:33:47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인천시청 전경 [사진=인천시]
 
인천광역시가 14일 시작되는 환경부 서울시 경기도 3자의 수도권 대체매립지 입지 후보지 공모에 대해 쓰레기는 버린 곳에서 친환경적으로 처리하자는 인천시의 외침이 반영된 공모라면 기본적으로 환영입장을 밝혔다.
 
인천시는 이번 공모와는 별개로 수도권매립지 2025년 종료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 자체매립지 조성에 더욱 속도를 내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공모는 지난해 11월 17일 대체매립지 조성 공식 논의기구인 대체매립지 확보추진단 회의에서 결정된 사안이다. 당시 인천시는 ‘쓰레기 독립을 선언하며 공모에 참여하지 않기로 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이번 공모는 3자의 업무를 위탁받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주관해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발생지 처리 원칙을 강조하며 지방정부별 폐기물 처리 대책 마련을 주장해 온 인천시는 일단 이번 공모가 성공적으로 진행되길 바라는 입장이다.
 
인천시 바깥에 수도권 대체매립지가 조성될 경우 현재 사용 중인 인천 서구의 수도권매립지를 2025년까지 종료하겠다는 인천시의 계획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기 때문이다.
 
아울러 친환경 자체매립지 조성과 자원순환센터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인천시의 자원순환정책 대전환에도 힘이 실린다는 분석이다.
 
다만 우려의 시선도 존재한다. 공모를 통해 후보지를 선정한다고 해도 주민 수용성 문제나 이해관계의 충돌로 인해 그것을 쉽게 공개할 수 없을 것이라는 예상이 그것이다.
 
인천시도 지난 2017년 수도권 3개 시도가 진행했던 대체매립지 조성 용역 결과가 주민수용성 문제로 발표되지 못했던 경험이 있다.
 
이와 관련해 박남춘 시장은 13일 페이스북을 통해 “쓰레기는 버린 곳에서 처리하자는 인천의 외침을 반영한 공모가 이뤄지길 간절히 바란다”고 밝혔다.
 
[김양훈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두번째 솔로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동방신기 '유노윤호'(정윤호)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강교자
한국YWCA연합회
정윤호
동방신기
정태석
광주은행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내일 죽어도 후회 없이 살고 싶었어요”
만남과 대화를 통해 작은 통일의 씨앗을 심는 사...

미세먼지 (2021-01-18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