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수익형 상가에 뭉칫돈 수백억 ‘투자자’ 몰려

신규 공급 55호 모두 완료…화성봉담2, 최고 낙찰가율 기록

길해성기자(hsgil@skyedaily.com)

기사입력 2017-06-22 12:37:19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경기도의 한 LH 단지 내 상가 전경 [사진=상가정보연구소]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최근 실시한 단지 내 상가 입찰에 230여억원의 뭉칫돈이 몰렸다.
 
22일 상가정보연구소는 지난 19~20일 실시된 LH 단지 내 상가의 입찰 결과 신규 공급된 총 55호의 상가입찰이 모두 완료됐다고 밝혔다.
 
입찰 된 상가는 △구리갈매 B3블록 5호 △의정부민락2 A6블록 8호(특별공급 2호 제외) △의정부민락2 A7블록 4호 △인천가정 9블록 8호 △김포한강 Ac-01블록 8호 △화성봉담2 A-3블록 6호 △화성봉담2 A-4블록 6호 △춘천우두 A1블록 3호 △전주만성 A1블록 7호 등이다.
 
낙찰된 55호 상가의 낙찰가 총액은 228억3312만2800원, 평균 낙찰가율은 192.7%를 기록했다. 낙찰가율이 200%를 넘은 상가는 24호로 집계됐다.
 
화성봉담2 A4블록 101호는 예정가 1억8800만원보다 3억8088만원 많은 5억6888만원에 낙찰돼 이번 공급 상가 중 최고 낙찰가율(302.6%)을 기록했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연구원은 “단지 내 상가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다”며 “예상 임대료를 고려해 적정 입찰가를 산정하면 어느 정도 고가낙찰을 예방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같은 기간에 LH가 공급한 업무시설 상가는 저조한 낙찰률을 보였다. 판교창조경제밸리기업지원허브 B1블록 상가는 17호 중 8호만 낙찰됐고, 을지로 장교빌딩 지하상가 11호는 모두 유찰됐다.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벼랑 끝 문제아 미래주역으로 재탄생 시키죠”
본드흡입·학교폭력 내몰린 청소년 제2인생 설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