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국토부, IoT 활용 하천 수문 ‘원격 개폐’ 추진

스마트 하천관리 시스템 선도사업 추진…12월 대상 선정후 내년 1월 사업 시행

배태용기자(tybae@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10-09 13:50:45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국토교통부 [사진= 스카이데일리 DB]
 
9일 국토교통부(국토부)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해 국가하천의 수문 등 배수시설과 하천 수위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이를 원격 조작할 수 있는 ‘스마트 하천관리시스템 선도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배수시설 운영방식은 마을이장 등 인근 지역주민을 민간 수문관리인으로 임명하고 민간수문관리인이 직접 현장에서 조작(수동 또는 전동)하는 방식이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 같은 방식은 수문관리인의 고령화와 전문성 부족, 피해 발생 시 불분명한 책임소재 등의 문제가 있었다”며 “특히 야간이나 기상악화 시 현장출동 과정에서 안전사고 위험도 함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국토부는 내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된 200억원이 국회에서 확정될 경우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IoT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하천관리시스템 선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선도사업은 10월 중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시작해 12월 대상을 최종 선정하고 내년 1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이 시행된다.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기초 지자체에는 △종합상황실 구축 △수문 자동화 설비 도입 △폐쇄회로(CC)TV 및 자동 수위계 설치 △수문과 상황실간 통신연결 등 사업 예산과 향후 유지관리비전액을 국비로 지원할 계획이다.
 
더불어 광역자치단체와 지방국토관리청의 상황실을 연계해 하천 수위와 배수시설 작동 상태를 함께 모니터링하는 등 하천 홍수 대응을 위한 3중 안전장치를 마련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2025년까지 단계적으로 국가하천 내 4000여 개의 배수시설을 모두 원격화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홍수 및 침수 피해를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배태용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1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집을 소유한 명사들
강혜련
이화여자대학교
송승헌
더좋은 이엔티
윤영노
쟈뎅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모든 한부모가족에 대한 인식개선이 목표죠”
혼자 아이 양육하는 엄마 아빠는 이 세상의 슈퍼...

미세먼지 (2019-10-17 12:30 기준)

  • 서울
  •  
(양호 : 31)
  • 부산
  •  
(좋음 : 20)
  • 대구
  •  
(양호 : 35)
  • 인천
  •  
(보통 : 48)
  • 광주
  •  
(나쁨 : 53)
  • 대전
  •  
(보통 :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