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이정일의 문학푸드

사막이 아름다운 건 어딘가 우물이 있기 때문

봉준호의 수상소감이 감동을 주는 이유

스카이데일리(skyedaily@skyedaily.com)

필자약력 | 기사입력 2020-02-16 11:09:36

▲ 이정일 인문학 칼럼니스트
우리가 『어린왕자』를 읽는 이유
 
왜 우리가 『어린 왕자』를 읽을까? 대답은 간단하다. 우리가 그 속에 적힌 문장들을 좋아하기 때문이다. 『어린 왕자』엔 다른 책들에선 찾기 어려운, 지친 일상을 다독여주는 친구 같은 문장들, 힘들 때 친구에게 전화해서 투정할 때 듣는 그런 말들이 있다.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어딘가에 우물을 숨기고 있기 때문이야.”
 
“무언가를 볼 때는 마음으로만 봐야 제대로 볼 수 있어. 정말로 중요한 것은 눈에는 보이지 않거든.”
 
이런 문장을 만날 때면 마음이 시원해지고 재충전되는 느낌을 받는다. 우리의 마음이 채워지고 시원한 느낌을 받는 것은 분명 그 문장이 내 안에서 뭔가 정화작용을 하기 때문일 것이다. 눈으로는 확인할 수 없지만 문장은 내 영혼의 어둡고 아픈 곳을 찾아다니며 다독이고 위로했을 것은 분명하다.
 
멋진 문장에 끌리는 이유
 
평론가 황현산의 글을 읽을 때도 비슷한 느낌을 받았다.
 
“어떤 사람에게는 눈앞의 보자기만 한 시간이 현재이지만, 어떤 사람에게는 조선 시대에 노비들이 당했던 고통도 현재다. 미학적이건 정치적이건 한 사람이 지닌 감수성의 질은 그 사람의 현재가 얼마나 두터우냐에 따라 가늠될 것만 같다.”
 
황현산 교수는 섬세하고 아름다운 문장을 남긴 탁월한 문장가였기에 이런 멋진 문장을 쓴 비결이 항상 궁금했다. 그는 어떻게 이런 멋진 문장을 포착했을까? 그의 글에는 청년 같은 감수성이 있는데, 몸은 나이가 들었어도 그의 감수성만큼은 병들지도 늙지도 않았다는 사실에 놀라곤 한다.
 
문자 보낼 때 피해야 할 것은 상투적인 어투
 
하루에도 카톡으로 문자가 수시로 온다. 대부분은 생활정보, 혹은 간단한 안부나 필요한 정보를 주는 것이지만 때로는 지인들에게서 받는 문자 속 표현이 아쉬울 때가 있다. 특히 생일이나 새해 인사를 할 때는 더욱 그렇다. 이모티콘이 어색함을 채워주긴 하지만 상투적인 문자는 어쩌면 무관심의 증거가 될 수도 있다.
 
좋은 글은 독자를 배려한다. 이것은 숨길 수 없는 비밀이다. 좋은 글은 독자를 가르치거나 설명하지 않고 그저 살짝 생각을 보여준다. 그런데도 독자는 그것을 읽으며 행복해 한다. 글에 울림이 있기 때문이다. 문자의 효과와 설득력은 사실성에서 오지만 그 안에 정서적 울림이 있으면 효과는 배가된다.
 
상투적인 표현을 쓴다는 것은 읽는 사람의 마음에 둔감했다는 증거일 수 있다. 바쁜 일상에서 긴 문자를 쓰거나 예쁜 말을 찾아 쓴다는 것은 불필요한 일이지만 때로는 섬세하게 드러낼 필요는 있는 것 같다. 감동이 없는 글은 울림이 없기 때문이고 울림이 없는 글은 쓸데없는 군더더기처럼 느껴지기 때문이다.
 
서툴더라도 자기만의 표현을 찾자
 
영화 「기생충」으로 봉준호 감독이 상을 받은 뒤 한 수상소감이나 인터뷰를 여러 곳에서 보았다. 특히 오스카 시상식을 보는 내내 가슴이 벅찼다. 그가 놀라운 것은 표현을 예쁘고 섬세하게 한다는 것이다. “우리가 쓰는 단 하나의 언어는 바로 ‘영화’입니다.” “1인치 정도 되는 장벽을 뛰어넘으면 여러분은 훨씬 더 많은 영화를 만날 수 있다.”
 
봉 감독의 발언이 놀라움과 감동을 주는 것은 쉬운 표현으로 핵심을 짚어내기 때문일 것이다. 좋은 글에는 이런 힘이 있다. 우리 뇌는 공감이 되는 좋은 문장에 더 빨리 반응한다. 그가 이런 표현을 할 수 있는 것은 문학을 읽었을 터이지만 더 근본적으론 고민하며 살았기 때문일 것이다. 잘 쓰려면 잘 생각해야 하고 잘 살아야 한다는 걸 그를 보며 새삼 느낀다. 
 
 
 
 

  • 좋아요
    3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우한코로나 바이러스 진단키트를 개발해 코로나19의 극복에 기여하고 있는 씨젠의 '천종윤' 대표가 사는 동네의 기업인들
박용욱
이생그룹
이정자
교원아카데미
천종윤
씨젠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동안 정당 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내용 앞에 [실명]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 에만 제공됩니다.
[실명확인]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불우한 이웃 찾아가 손과 발이 되고 싶어요”
복지사각지에 놓인 사람들 돕는 일 앞장…“봉사...

미세먼지 (2020-04-07 05:30 기준)

  • 서울
  •  
(양호 : 35)
  • 부산
  •  
(보통 : 42)
  • 대구
  •  
(나쁨 : 66)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보통 : 45)
  • 대전
  •  
(나쁨 :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