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TV·방송
tvN 드라마 ‘악마판사’ 7월3일 첫 방송
전국민이 참여하는 라이브 법정 쇼를 통해 정의에 대한 메시지를 던지는 드라마
정동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1-06-30 14:50:01
▲ 7월3일 첫 방송하는 tvN 드라마 ‘악마판사’ [사진=tvN]
 
배우 지성과 김민정이 7월3일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악마판사’로 13년만에 재회한다.
 
7월3일 오후9시 첫 방송되는 드라마 ‘악마판사’는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라이브 법정 쇼를 통해 정의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드라마이다.
 
특히 지성(강요한 역)과 김민정(정선아 역)의 만남으로 드라마 팬들의 기대가 높다.
 
두 배우는 숙적 관계로 만나 색다른 분위기를 예고하고 있다. 이에 지성과 김민정이 연기 합을 맞추고 있는 소감을 직접 전했다.
 
지성은 극중 라이브 법정 쇼를 이끄는 시범재판부 재판장 강요한 역을 맡았다. 그는 “MBC ‘뉴하트’라는 작품에서 김민정 배우와 처음 호흡을 맞췄다. 지금까지도 소중한 작품으로 기억될 만큼 촬영하는 동안 행복했다”고 전했다.
 
지성은 그러면서 “그런 작품을 함께 만들어간 동료와 다시 만나니 ‘반갑다’라는 표현이 모자랄 정도로 기쁘다”라며 벅찬 소감을 밝혔다.
 
김민정은 “13년 만에 함께 작품을 하게 됐는데 서로 놀랄 정도로 그 세월이라는 게 느껴지지 않았다”면서 “두 번째 작품이라 연기 호흡을 맞추는 측면에서 얻는 시너지 효과가 있다”고 변함 없는 호흡을 자랑했다.
 
지성 역시 “김민정 배우와의 연기 호흡에는 긴 설명이 필요하지 않을 만큼 너무 좋다. 파트너로서 믿고 의지하며 연기할 수 있었고 그 덕분에 마음 편하게 촬영에도 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드라마 ‘악마판사’에는 김민정과 지성 외에도 진영, 안내상, 장영남, 이소영, 백현진, 홍서준, 이기택 등이 출연한다.
 
‘악마판사’는 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의 최정규 PD가 연출을 맡고 드라마 ‘미스 함무라비’를 집필한 전직 판사출신 문유석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악마판사’는 7월3일 tvN 오후9시에 첫 방송한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2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