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임대차3법 헌법소원 청구 1년…임대인협회 헌재 인용 촉구

보충의견서, 임차인들의 탄원서 등 추가 제출

기사입력 2021-11-02 15:16:27

▲ 대한주택임대인협회 관계자들이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박미나 기자] ⓒ스카이데일리
 
대한주택임대인협회가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에 대해 헌법소원을 청구한 지 1년이 넘었다고 밝히며 헌법재판소에 인용을 촉구하고 나섰다.
 
대한주택임대인협회는 2일 오후 2시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입법 1년이 지난 지금 여전한 주택가격 폭등, 급등한 주거비용 등의 부작용으로 인해 전 국민이 신음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협회는 앞서 지난해 10월, 2087명의 청구인단을 꾸려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임대료 증액 상한’을 골자로 하는 주택임대차보호법과 아파트 등록임대를 중단하는 민간임대주택 특별법 개정안이 계약의 자유와 재산권 등을 침해한다며 헌법소원을 청구한 바 있다.
 
또한 협회는 올해 8월에는 임대업자의 보증보험 가입 제도에 대해 법률 효력정지 가처분을 청구하기도 했다.
 
협회는 “헌법소원을 청구한 지 1년이 지난 지금, 전 국민의 주거를 불안케 하고 임차인은 폭등한 주택가격과 전월세가격으로 걱정하며, 임대인은 감당할 수 없이 폭증한 부동산 과세부담으로 인해 걱정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협회는 등록임대주택 183곳의 임대차계약서를 취합해 지난달 기준 임대료 시세와 비교해 보니 “등록임대주택이 비등록임대주택의 임대료보다 평균 약 38%, 2억 원 정도 저렴하다”고 주장했다.
 
협회는 이날 헌법재판소에 이 내용을 담은 자료와 보충의견서,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임차인들의 탄원서 등을 추가로 제출했다.
 

 [문용균 기자 / sky_ykmoon , ykmoon@skyedaily.com]
  • 좋아요
    32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52

  • 화나요
    5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JTBC '싱어게인2'의 심사위원으로 돌아오는 가수 '유희열'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효섭
크래프톤
유희열
안테나뮤직
허기호
한일홀딩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28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1-12-08 09: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