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오늘의 운세 2022년 5월 14일 토요일(음력 4월 14일 정묘)

77년생 미덕과 양보 멋쟁이가 되어보자 [오늘의 운세-5/14]

기사입력 2022-05-14 00:01:48

▲ [사진=게티이미지뱅크멀티비즈]
 
▶ 쥐띠 = 48년생 무의미한 만남 시간을 아껴야 한다. 60년생 표정은 풍성하게 속내를 숨겨내자. 72년생 서두르면 손해 참고 인내하자. 84년생 생각을 마쳤으면 실전에 옮겨가자. 96년생 버틸 재간이 없다. 백기를 들어보자.
 
▶ 소띠 = 49년생 부자 몸조심 돌다리도 두드리자. 61년생 든든한 울타리 행복 꽃이 피어진다. 73년생 궁핍한 변명 구석으로 몰려진다. 85년생 가슴이 떨려지는 제안을 들어보자. 97년생 미리 했던 공부가 보람을 더해준다.
 
▶ 범띠 = 50년생 주어진 조건에서 최고가 되어보자. 62년생 쉽지 않은 시작 간절함을 더해보자. 74년생 이래 저래 술 한 잔 위로가 필요하다. 86년생 거래나 흥정 시원함을 보여 내자. 98년생 숙제검사는 합격 긴장을 내려 보자.
 
▶ 토끼띠 = 51년생 괜히 나서는 자리 후회로 얼굴진다. 63년생 과거의 누구라는 간판을 떼어내자. 75년생 산 넘어 산이다. 겸손을 배워보자. 87년생 내내했던 걱정 머리에서 지워진다. 99년생 격려와 찬사를 한 몸에 받아낸다.
 
▶ 용띠 = 52년생 무심한 거절에 쓸쓸함이 더해진다. 64년생 일각이 여삼추 시간을 재촉하자 76년생 유명해질 수 있는 기회가 잡혀진다. 88년생 흐린 날은 지났다. 기지개를 펴보자. 00년생 냉정한 평가에 반성부터 해보자.
 
▶ 뱀띠 = 41년생 늦어지는 약속 기다림을 더해보자. 53년생 눈으로 보여 져도 욕심은 금물이다. 65년생 한 식구 소중함 의리를 지켜내자. 77년생 미덕과 양보 멋쟁이가 되어보자. 89년생 문제없다 부추김 실체를 알아보자. 01년생 뜻밖의 횡재 주머니가 든든해진다.
 
▶ 말띠 = 42년생 남들이 어찌 볼까 눈치를 살펴보자. 54년생 휘청거리는 위기 강하게 맞서보자. 66년생 아름다운 만남 청춘으로 돌아가자. 78년생 깔끔한 마무리 후환을 막아내자. 90년생 원하던 결과 기분이 구름을 탄다. 02년생 마음먹기 달렸다. 열심히 땀 흘리자.
 
▶ 양띠 = 43년생 새로운 영역 활동범위를 넓혀보자. 55년생 불쑥 온 손님과 의기투합 해보자. 67년생 흥겨운 분위기 그대로를 이어가자. 79년생 작고 초라해도 시작에 나서보자. 91년생 솔직하지 못하면 숙제가 남겨진다. 03년생 한계가 없는 성장 강이 바다로 간다.
 
▶ 원숭이띠 = 44년생 막막한 상황에도 포기는 금물이다. 56년생 좋은 꿈을 꾼 듯 행운이 붙어진다. 68년생 웃자하는 농담도 때를 알아내자. 80년생 혼자는 역부족 주변 힘을 빌려보자. 92년생 불이익을 당해도 원칙을 지켜내자.
 
▶ 닭띠 = 45년생 작은 차이의 승부 각오를 다시 하자. 57년생 비싼 값을 부르는 호기를 보여주자. 69년생 쓰라린 경험을 거울로 삼아보자. 81년생 여럿 중에 으뜸 매력발산 해보자. 93년생 칼로 물 베기 싸움 냉전을 끝내보자.
 
▶ 개띠 = 46년생 미워도 다시 한 번 희망을 남겨보자. 58년생 돌아설 줄 아는 비장함을 보여주자. 70년생 영광된 자리에 주인이 되어간다. 82년생 아차 하는 방심 발목이 잡혀진다. 94년생 내부에 적이 있다. 옥석을 가려내자.
 
▶ 돼지띠 = 47년생 겹겹이 쌓고 있던 갈등을 풀어내자. 59년생 코끝이 찡해지는 축하를 나눠보자. 71년생 기다렸던 소식 만세가 불려진다. 83년생 장사는 되로 주고 말로 받아내자. 95년생 갈고 닦은 솜씨를 십분 발휘해보자. [뉴시스/스카이데일리]

 [스카이데일리 / skyedaily__ , skyedaily@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야구계에 뛰어난 족적을 남긴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구본능
희성그룹
김무연
GS안과
석영철
행정자치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정답 없는 음악 작업, 그래서 더 매력적이죠”
세상의 소리를 음악으로 만드는 사람들

미세먼지 (2022-05-22 22: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