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복지·여성
하나루프, 넷제로 2050 기후재단과 손잡아
기후위기 대응과 지속가능발전에 박차키로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8-07 20:15:00
▲ 하나루프 김혜연 대표(오른쪽)과 넷제로 2050 기후재단 장대식 이사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협약서를 펼쳐 보이고 있다.
 
  
탄소관리 솔루션 국내 선도기업인 ()하나루프(대표 김혜연)가 탄소중립(NET ZERO) 사회실현을 위해 넷제로 2050 기후재단(이사장 장대식)과 손을 맞잡았다.
 
하나루프는 2일 넷제로 2050 기후재단과 지속가능한 탄소중립 사회실현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하고 이를 계기로 기후와 환경, 에너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실천 프로그램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탄소중립을 통한 기후위기 대응과 지속가능발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업무협약의 구체적인 사항으로는 기후, 환경, 에너지 관련 실천행동 참여 협력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한 정보의 교류와 상호 협력 탄소중립과 지속발전을 위한 지역 공동 사업 협력 각 기관과의 교류 및 협력을 통한 공익적 활성화 협력 등을 담았다.
 
하나루프 김혜연 대표는 가속화 되는 기후변화로 인해 환경, 특히 기업의 탄소관리 문제가 국내외적 큰 과제로 대두됐다. 한 예로 지난 6월에 발표된 IFRS(국제회계기준재단)의 지속가능성 관련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기업들은 체계적인 탄소관리 및 탄소감축 목표 수립, 리스크 관리 전략 수립 등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라면서 기후재단과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기업과 기관들의 탄소관리 효율성을 제고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에 () 넷제로 2050 기후재단 장대식 이사장은 하나루프와 협업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본 협약에 맞도록 서로의 역량을 공유하며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힘을 쏟겠다고 화답했다.
 
()하나루프는 클라우드 기반 탄소관리 플랫폼 하나에코를 통해 기업과 기관의 지속가능한 운영을 위한 고도화된 탄소데이터 관리 및 분석, 목표설정, 감축전략 시나리오, 경제성 평가와 공시보고 등 탄소중립에 필요한 디지털 코파일럿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공지능(AI)와 통계 모델을 이용한 데이터 분석, 활동데이터 이상 감지, 탄소 중립 디지털 어시스턴트 기술 등을 보유한 회사로서 지난해 12월 탄소 배출권거래제 대상 기업인 벽산과 탄소관리 업무계약을 맺은 데 이어 지난 6월엔 KT의 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ICT 소셜벤처(‘2023 KT 따뜻한 기술 더하기 챌린지’)로 선정되는 등 탄소관리 선두 주자로서 활발한 기업 활동을 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