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富동산 > 건설·자동차
현대건설 ‘어린이 재난안전 사업’… 어린이 재난안전용품 전달
경주·부산·포항지역 총 15개 학교에 ‘재난안전 보조·대피가방’ 총 5500여개 전달
재난위기대응능력 향상 위한 전교생 대상 재난 안전 종합교육·모의 대피훈련 실시
정도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11-29 12:37:04
▲ 21일 포항 대흥초등학교에서 추은엽(맨 왼쪽부터 차례대로) 포항 대흥초등학교 교장·이제식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 부이사장·문제철 현대건설 상무·김병학 플랜코리아 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재난교육훈련을 위한 재난안전용품 전달식’이 열리고 있다.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플랜코리아와 함께 포항·경주·부산지역 어린이 재난 안전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9일 밝혔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본 사업은 3개 기관(현대건설·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플랜코리아)이 뜻을 모아 지진과 같은 재난 안전에 취약한 초등학생 및 교사들을 대상으로 재난안전용품을 보급하고 재난 안전교육 및 모의 대피훈련을 통해 실질적인 재난상황 대응력 향상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현대건설 등 3개 기관은 1023일부터 1212일까지 약 8주에 걸쳐 경주·부산·포항지역 총 15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개인별 재난안전 보조가방과 학급별 재난대피가방 총 5500여 개를 순차적으로 전달하고 전교생을 대상으로 재난 안전교육 및 재난대피 모의훈련도 실시했다.
 
이번에 전달한 재난안전 보조가방은 가방 내부에 충격 방지용 고무패드 보호대가 삽입돼 있으며 비상시에 아이들이 재난안전 경안전모 대신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가방 겉면에는 차량 제한속도 30km/h’가 부착돼 등·하교시 보조가방으로 활용할 수 있다.
 
학급별로 보급된 재난대피가방은 소화스프레이·경광봉·랜턴·드로우백 등이 수납돼 선생님들이 재난 상황 속에서 아이들을 효과적으로 인솔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현대건설은 재난 안전용품 지급과 더불어 각 학교에서 재난 안전교육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재난 상황 발생 시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재난 안전용품 사용법·지진송 학습·구조 손수건을 사용한 모의 대피 훈련 등 체험형 안전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한편 현대건설은 2019년 경주지역에서 국내 최초 어린이를 위한 재난안전 경안전모사회공헌 사업을 시작으로 2021년 부산지역·2022년 포항지역으로 확대해왔다.
 
지금까지 주요 지진 발생지역(경주·부산·포항지역) 22개 초등학교에 11000여개의 재난안전 경안전모를 전달했고 총 1만여 명의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재난 안전교육 및 모의 대피훈련을 정기적으로 실시한 바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화재 및 안전사고 발생 시 초기대응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주기적인 안전 훈련이 필수”라어린이들의 안전의식 향상과 재난위기 대처능력을 제고하기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안전용품을 지원해 어린이 재난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