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행정·자치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 2024년 주요업무계획 보고 청취
도시가스 보급 확대 문제 등 논의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0 16:06:41
▲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가 20일 소관 부서 주요업무보고를 청취하고 있다. 수원시의회
 
수원특례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조미옥 위원장)는 20일, 제380회 임시회에서 환경국 소관부서의 2024년 주요업무 추진계획과 2023년 행정사무감사 시정·요구사항 추진계획에 대한 보고청취를 가졌다.
 
김경례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은 “2023년도 행정감사 시 폐목재 무상 처리를 제안드렸었는데 아직도 약 6억 원 정도의 예산이 폐목재 처리에 사용되고 있다”며 “재정 악화가 계속되는 수원시의 예산 상황을 고려해 타 지방자치단체처럼 폐목재 무상처리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주문했다.
 
권기호 의원(국민의힘)은 수원시 도시가스 보급률을 질의하면서 “수원시 도시가스 보급 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미경 의원(더불어민주당, 매교·매산·고등·화서1·2)은 연화장 이용과 관련해 “야간이나 날씨가 흐린 날 버스정류장에서 연화장 입구까지 가는 길이 어두워 이용객들의 불편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범죄 예방과 이용객 편의를 위해 연화장 입구에 조명을 추가 설치하는 등 조도를 개선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소진 의원(국민의힘, 율천·서둔·구운·입북)은 “1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사업자들에게 제공하는 인센티브가 없다”며 “1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사업자에게 실질적 인센티브를 부여하는 등 탄소중립과 환경보전을 위한 방안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박현수 의원(국민의힘, 평·금곡·호매실)은 “위원회 소관 일부 사업이 예산 수립 절차를 제대로 지키지 않는 경우가 있다”며 “집행부에서는 예산 수립 시 법과 규정에 어긋남이 없이 예산편성 절차를 준수해 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한 전기차 보급과 관련 “특정 업체가 독점하고 있어 향후 수원시민들의 불편함을 초래할 수 있으니 이를 개선해달라”고 주문했다.
 
유재광 의원(국민의힘, 율천·서둔·구운·입북)은 친환경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 사업과 관련 “공공체육시설 사용을 특정한 단체들이 독점하다시피 하고 있다”며 “일반 시민이 우선적으로 체육시설을 사용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주문했다.
 
채명기 의원(더불어민주당, 원천·영통1)은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수탁기관 선정에 의문을 제기하며 “수탁기관 선정 평가기준을 강화하는 것은 좋으나 특정업체가 선정될 가능성이 높도록 평가기준이 설정되지 않게 공정한 평가기준이 필요하다”고 꼬집었다.
 
조미옥 위원장(더불어민주당, 평·금곡·호매실)은 “무연고 사망자 장례 지원과 같은 사업은 현대사회에서 행정의 존재 이유라고 생각한다”며 “뷰티문화축제·음식물박람회 등 많은 사업으로 바쁘겠지만 소외계층을 위한 사업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2024년도에도 잘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한 친환경 황구지천 사업과 관련해 “환경국과 공원녹지사업소가 적극 협력해 수원시민들이 힐링할 수 있는 산책로가 될 수 있도록 많이 신경 써달라”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