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정·구정
부산항만공사, 국정원 등 보안관계기관과 감천항 해상 합동점검… 상호 협력체계 강화
CIQ 기관과 보안관련 10개 기관 합동점검
김종창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25 13:23:25
▲ 감천항 전경. BPA
 
부산항만공사(BPA)25일 항만을 통한 밀수·밀입국 등을 차단하고 항만국경 수호를 위해 보안관계기관과 합동으로 감천항 해상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최근 항만과 선박에서 마약 단속사례가 보고되고 있는 가운데 마약·불법무기류 밀수·외국인 밀입국 등 항만보안을 위협하는 사건에 관계기관이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협력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특히 항만보안기관(국가정보원·부산해양수산청)CIQ 기관뿐만 아니라 경찰과 군부대까지 10개 기관이 합동점검에 참여해 항만국경 질서 강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10개 항만보안기관은 국가정보원·부산지방해양수산청·부산세관·부산출입국·외국인청·부산해양경찰서·부산사하경찰서·부산서부경찰서·육군·부산항보안공사·부산항만공사 등이다.
 
참여 기관들은 부산항만공사 선박을 이용해 부두 안벽 등 감천항 전역을 샅샅이 살펴보면서 주요 보호시설 현황·과거 보안사고 발생지점·안전사고 취약구역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강준석 사장은 한 해 1만 척의 선박이 입출항하는 감천항은 국경·교통·안보 등 복합기능을 갖춘 국가보안시설로 철저한 보안체계 확립이 필수다면서 이를 위해 유관기관들과 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육상·해상 합동점검을 주기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