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
경북도,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이상 무
분산법 시행 앞두고 분산에너지 활성화 위해 에너지 관련 전문가 의견 수렴
경북형 특화 지역 지정과 차별화한 전기요금으로 기업 발굴 및 유치 전력
김용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1 05:40:53
▲ 경상북도는 17일 경상북도 동부청사 대회의실에서 분산에너지 특화 지역 계획 수립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경상북도
 
경상북도는 17일 경상북도 동부청사 대회의실에서 분산에너지 특화 지역 계획 수립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에너지 관련 학계 및 기업 전문가, 경북연구원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자문회의는 올 6월14일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시행을 앞두고 경북형 분산에너지 특화 지역 지정과 지역별 전기요금제 추진 방안 마련을 위해 시행 중인 ‘분산에너지 활성화 실현방안’ 연구용역의 하나로 개최했다.
 
회의에서는 경북지역의 에너지 현황과 분산 에너지 관련 사업 동향을 공유하고 분산에너지 특화 지역 내 사업모델 발굴과 적용 방안 등을 깊이 있게 논의했다.
 
특히, 다른 지역의 에너지 관련 기업 관계자들이 함께 참여해 울산·전남·충남·제주지역 등의 에너지 사업 관련 사례들을 공유하면서 경북지역의 특성을 반영하고 실현할 수 있는 특화 지역 사업모델 아이디어 등을 제안했다.
 
이날 논의한 의견들은 향후 분산에너지 특화 지역 계획 수립 시 적극 반영한다.
 
기존 중앙집중식 전력 시스템의 한계를 극복하고 에너지를 소비하는 지역에서 사용할 에너지를 생산하는 ‘지산지소’ 개념에 기반한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은 전력자립도가 216%인 경북에 유리해 어느 지역보다 높은 관심을 두고 있다.
 
지난해 6월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을 제정한 이후 도는 분산에너지 활성화와 지역별 전기요금제 추진을 위해 ‘그린에너지 분권실현 포럼’ 세미나 및 국회 정책토론회 등을 개최하며 경북이 주도하는 분산에너지 활성화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표명해 왔다.
 
도는 그동안 △‘분산에너지 활성화 실현방안 연구용역’ 추진 △‘분산 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하위법령(안) 입법예고에 따른 경북도 의견 개진 △에너지 관련 학계ㆍ관계기관·기업 관계자 등 외부 전문가가 참여한 자문회의 개최 △분산에너지 활성화 및 특화 지역 계획 수립을 위한 시군 설명회 등 특별법 시행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김병곤 경북도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은 “올 6월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시행에 따라 하위법령과 특화 지역 가이드라인이 발표되면 그에 맞춰 특화 지역 지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