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건설·자동차
DL이앤씨 ‘디 사일런트 후드’ 장영실상 수상
“소음 줄이고 흡입력 끌어올려”
김학형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6-24 14:47:19
▲ DL이앤씨·힘펠이 공동 개발한 주방 후드인 ‘디 사일런트 후드(D-Silent Hood)’. DL이앤씨
 
DL이앤씨(옛 대림산업 건설부문)가 환경 가전 전문기업 힘펠과 공동 개발한 주방 후드 디 사일런트 후드(D-Silent Hood)’가 장영실상을 받았다 고 24일 밝혔다.
 
장영실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로 기업의 우수 신제품 및 기술혁신 조직을 발굴해 시상하는 상이다.
 
디 사일런트 후드는 기존 주방 후드 제품보다 소음을 근본적으로 줄이기 위해 저소음 팬(Fan)과 방음력이 뛰어난 팬 케이스(Fan Case)를 개발·적용했다.
 
특히 공기저항을 줄이기 위해 주방 후드에 인 라인(In Line)’ 구조를 도입했다. 기존 제품은 팬과 배관 방향이 보통 직각이어서 연기가 배관에 부딪히며 소음이 커지는 현상이 발생하는데, 디 사일런트 후드는 이를 일직선으로 정렬했다.
 
자체 실험에서 디 사일런트 후드의 작동 소음은 30~52dB로 다른 제품보다 20dB(데시벨) 이상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통상 조용한 도서관에서 나는 소음이 30~32dB 정도다.
 
소음 저감과 함께 흡입력을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는 기술(정풍량)도 적용됐다. 전원을 끈 뒤 30초 동안 주변에 남은 유해 가스와 유증기(휘발성 유기화합물질)를 완전히 배출하는 포스트 퍼지기능도 탑재했다.
 
더 사일런트 후드는 지난해 주로 기업 간 거래(B2B)를 통해 19000여 대가 판매돼 DL이앤씨 주거 브랜드 ‘e편한세상등에 설치됐다. DL이앤씨는 올해 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B2C)로 판매채널을 확대해 전년 대비 60% 이상의 판매량 증가를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DL이앤씨는 디 사일런트 후드를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 사례로 꼽았다.
 
DL이앤씨와 힘펠은 2015년부터 관계를 유지하며 개발 목표 설정부터 선행 연구·개발·성능 검증·인증과 제품화에 이르는 전 과정을 협력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디 사일런트 후드의 혁신적이면서도 차별화한 기술력을 장영실상 수상으로 인정받았다앞으로도 중소기업과 상생 협력을 통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