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인터뷰(인동초)  
“27년간 열정과 노력이 한편의 영화로 탄생했죠”
“현대에서 대중예술을 대표하는 영화는 사람들의 정서와 꿈, 그리고 삶을 대변하고 있죠. 그런 만큼 영화를...(2020.08.11 00:05)
“개그맨에서 ‘자신감 대통령’으로 변신했죠” [1]
“저에게 자신감이란 세상을 살아가면서 꼭 필요한 단어죠. 인생을 살아가다 보면 누구에게나 시련과 고난이...(2020.08.04 01:05)
“쿠웨이트에서 한국까지 통일을 배달하러 왔죠”
쿠웨이트는 중동 아라비아반도에 위치한 소국이다. 나라 크기는 작지만 대량으로 매장된 원유를 바탕으로 막...(2020.07.28 00:05)
“누구도 하지 않았던 新요리시장 스스로 개척했죠”
“처음 사업자 등록을 하러 갔을 때 구청 공무원들도 그게 요식업이지 무슨 제조업이냐고 비웃었어요. 밀키...(2020.07.21 00:05)
“영화를 통해 판소리의 매력을 전해주고 싶어요”
“판소리에는 여러가지 의성어, 의태어가 붙으면서 스토리를 풍부하게 해주는 효과가 있어요. 다채로운 시점...(2020.07.14 00:05)
“품질에 대한 정확한 피드백으로 위기 극복했죠”
“ROTC로 군 전역 후 S그룹 실험실에 신입 연구원으로 입사했고 그 후 S화학(농약, 의약품 원자재 생산업체 ...(2020.07.07 00:05)
“케밥보다 더 유명한 할랄 한식 해외진출이 꿈이죠”
남다른 분야에 도전해온 김현주 대표… ‘한식의 할랄화’ 통해 무슬림 입맛 사로잡기 앞장 “케밥은 터키를 상징하는 세계적인 음식이죠. 국내에도 많이 대중화돼 젊은 세대 사이에서 한 끼 식사로 큰...(2020.06.30 00:05)
“외길 유도 인생, 스스로 선택하고 행복 얻었죠”
유도 국가대표 넘어 삼보·주짓수 선수까지… 후학 양성으로 제2인생 “인생을 살면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결정과 추진력이라고 생각해요. 자기 자신이 인생의 책임자로서 스스로 ...(2020.06.23 00:05)
“장애 극복 대신에 성공한 혁신가로 기억되고 싶어요”
‘동정’의 시선을 거부하고 ‘동경’의 시선을 받는 크리에이터로 “저는 극복이라는 단어를 사용할 때 주의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장애라는 것은 치유될 수 있는 질병과 같은...(2020.06.09 00:05)
“나만의 경쟁력 키워 휴먼다큐·여행 전문 PD 됐죠”
‘내 살 길은 내가 찾자’는 각오로 20년 넘게 다큐 제작… 유튜브 ‘형님놀이터’ 채널 활동도 왕성 “PD일을 처음 시작할 땐 인지도도 낮았고 자금·시간·인력 모든 것이 부족했어요. 일을 하며 저만의 경쟁...(2020.06.04 00:05)
“다섯 아이 대학 보내려 부동산 투자 공부했죠”[21]
남편 사고·억대 사기 이후 부동산 독학… 주부에서 투자가로 “예전에 부동산 투자는 생각도 못해본 영역이었죠. 하지만 월급만으로 아이 다섯을 키우는 것은 상상도 할 ...(2020.05.26 00:05)
“영화의 매력을 높여주는 일이 바로 더빙이죠”
디즈니 실사영화 ‘알라딘’에서 주인공 알라딘 목소리 연기한 실력파 성우 “제가 생각하는 더빙의 매력은 자막에 시선을 빼앗기지 않고 온전히 영화에 집중을 할 수 있도록 만들어준...(2020.05.19 00:05)
“클릭 이전 단계인 ‘시선’에 집중해 창업으로 이어졌죠”
창조적 도전의 경험 살려 시니어창업사관학교 설립이 꿈 박 대표가 창업한 비주얼캠프는 시선추적 기술을 기반으로 한다. 시선추적 기술이란 각종 디바이스에 탑재된...(2020.05.12 00:05)
“운동의 목적은 건강, 잊어선 안 되는 원칙이죠”
메이저 대회 섭렵 후 찾아온 우울증…극복 후 지도자로 변신 이다현 (34·여) 씨는 국내 최대 피트니스 대회 피씨에이(PCA)코리아, 인바(inba) 코리아, 머슬앤피트니스 ...(2020.05.05 00:05)
“1000만원으로 창업…위기 넘기고 도약 준비해요“[2]
안주할 수 있었지만 도전 선택…병마와 싸우면서도 판로 개척 “미용기기를 만들 수 있는 원천기술과 자본금 1000만원만 가지고 누님이 맡긴 회사를 나왔어요. 제가 원하...(2020.04.28 00:05)
1   2    3    4    5    6    7    8    9    10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