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7월부터 한국인에 유럽 여행길 열릴 전망

EU, 한국·일본·호주·캐나다·뉴질랜드 등 15개국 입국 허용 잠정 합의

정동현기자(dhjeo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6-28 13:58:5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21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아돌포 수아레스 바라하스 국제공항에 마스크를 쓴 여행객들이 도착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유럽연합(EU)이 내달 1일부터 한국 등 15개국 국민의 입국을 허용할 것으로 전망됐다.
 
26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등에 따르면 EU는 15개국이 포함된 입국 허용국 명단에 잠정 합의했다.
 
15개국은 한국, 일본,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우루과이, 조지아, 모로코, 튀니지, 알제리.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태국, 르완다 등이다. 중국의 경우 중국 정부가 유럽 시민들의 중국 관광을 허용하는 상호합의가 이뤄질 경우 EU 입국이 허용된다.
 
코로나 확진자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미국과 러시아는 명단에서 제외됐다.
 
중국이 조건부로 명단에 포함된 반면 미국이 제외된 것에 대해 파장이 일 것으로 예상됐다. NYT는 EU 여행산업의 중요한 소스인 미국이 제외됐다는 것은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의 코로나19 관리에 대한 통렬한 비판을 나타낸 것이다고 해석하기도 했다.
 
EU 외교관은 “이번 명단은 EU 회원국 정부의 승인이 필요한 잠정안이다”면서 “다만 변경되지 않은 채 승인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앞서 EU 27개 회원국은 코로나(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제3국 국민의 필수적이지 않은 EU입국을 막는 ‘여행 금지 조치’를 시행했다.
 
이번 명단은 코로나 신규 확진자 수, 확진자 수 감소 추세 등을 고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조치는 여름 관광시즌에 더 많은 사람들이 유럽으로 올 수 있게 함으로써 코로나로 타격을 입은 경제를 회복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4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1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신동주 전 일본롯데그룹 부사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배용준
키이스트
신동주
일본롯데
이은식
서울대학교 의과대 의학과 비뇨기과학교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0-07-12 18:30 기준)

  • 서울
  •  
(최고 : 12)
  • 부산
  •  
(최고 : 14)
  • 대구
  •  
(좋음 : 17)
  • 인천
  •  
(최고 : 12)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최고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