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SH공사, 콤팩트시티 통해 서울 1만6395가구 공급

정부 공급대책에서 빠진 잠실·신천 유수지 등 포함

배태용기자(tybae@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9-16 00:03:0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서울주택도시보증공사 [스카이데일리DB]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유휴부지 등 이용도가 낮은 땅에 공공주택과 생활시설을 함께 조성하는 ‘콤팩트시티’ 사업을 통해 단기간 22곳에서 1만6395가구를 공급하는 방안을 공개했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공공이 주도하는 공공주택 공급방안 마련’ 토론회에서 이같은 내용의 콤팩트시티 추진 계획을 설명했다.
 
콤팩트시티는 도시 기능과 거주 공간을 집약한 도시 공간 구조로, 서울시의 주택 공급 방안 중 하나다. 이용도가 낮은 부지에 공공주택과 함께 다양한 시설을 공급해 활용도를 높이는 것이다.
 
22곳은 중랑·은평·강서 등 자동차정류장 3곳(2160가구), 망원동·양평·반포·잠실·신천·탄천 등 유수지 6곳(7620가구), 고덕·신내·천왕 등 철도차량기지 3곳(4980가구), 기타 공공시설 10곳(1635가구)으로 분류된다.
 
북부간선도로 상부 인공대지, 증산빗물펌프장 등 서울시가 이미 콤팩트시티 조성 계획을 발표한 곳도 포함돼 있다. 북부간선도로 위에 인공대지를 만드는 입체화 사업인 신내 콤팩트시티(7만4551㎡)에는 990가구를 공급하면서 도서관과 문화시설 등 북합시설을 함께 짓는다.
 
증산빗물펌프장 부지에 조성되는 증산 콤팩트시티(5502.3㎡)에는 불광천 수변공원과 연계한 예술종합센터 등 주민시설과 청년주택 166가구가 조성된다. 잠실과 신천 유수지 등지는 정부의 8·4 주택 공급 계획에서 제외된 곳인데 SH의 콤팩트시티 계획에는 포함됐다.
 
[배태용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1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종합헬스케어회사로의 성장포부로 일동제약을 이끌어가고 있는 윤웅섭 대표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백운수
미래이엔디
봉준호
윤웅섭
일동제약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모든 아동의 권리 실현을 위해 앞장서죠”
전 세계 아동이 온전히 권리 누리는 세상 위해 ...

미세먼지 (2020-09-21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