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테슬라 모델S 플레이드 출시…고급 전기차 시장 공략

포르쉐 등 경쟁사 추격에 고성능 모델S 출시…‘제로백 1.99초’ 가장 빠른 전기차 홍보

오창영기자(cyoh@skyedaily.com)

기사입력 2021-06-12 00:03:03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테슬라는 현지시간으로 10일 오후 7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인근의 프리몬트공장에서 고객들을 초청해 모델S 플레이드 출시 행사를 열기로 했다. 이번 행사는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된다. 사진은 테슬라 모델S. [사진=테슬라]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자랑해 온 고급 전기차 ‘모델S 플레이드’가 전 세계에 모습을 공개한다.
 
테슬라는 현지시간으로 10일 오후 7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인근의 프리몬트공장에서 고객들을 초청해 모델S 플레이드 출시 행사를 열기로 했다. 이번 행사는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된다.
 
모델S 플레이드는 테슬라가 고급 세단 시장을 겨냥해 내놓은 전기차다. 2012년 모델S 출시 이후 9년 만에 선보이는 모델S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로이터 통신은 “테슬라가 고급 전기차 시장에서 포르쉐, 메르세데스-벤츠, 루시드 등 경쟁 완성차 업체들의 추격을 따돌리기 위해 고성능 모델S를 내놓는 것이다”고 전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테슬라가 기존 자동차 업체에 도전하는 스타트업에서 잠재적인 고객의 관심을 끌기 위해 기존 모델을 업그레이드해야 하는 기성 제조업체로 진화했다”고 진단했다.
 
테슬라와 머스크는 출시 행사에 앞서 모델S 플레이드가 ‘제로백 1.99초’ 전기차라고 자랑해 왔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60마일(96.6km)에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1.99초밖에 걸리지 않는다는 것이다.
 
머스크는 이달 7일 올린 트윗에서 “모델S 플레이드가 2초 이내에 시속 60마일에 도달한다”며 “여태껏 만들어진 어떤 차보다 가장 빠른 전기차다”고 홍보했다.
 
테슬라에 따르면 모델S 플레이드의 최고 속도는 시속 200마일(321.9km)에 달한다. 한번 충전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390마일(627.6km)이다.
 
이런 와중에 테슬라는 모델S 플레이드 출시 직전 별도의 설명 없이 가격을 인상했다. 자동차 전문 매체 테슬라라티 등에 따르면 테슬라는 최근 홈페이지를 통해 플레이드 모델S 가격을 12만9990달러(약 1억4500만원)로 고지했다. 이는 기존에 공개된 가격보다 1만달러(약 1100만원) 더 비싼 가격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모델S 플레이드가 테슬라 주가에 미칠 영향에 대해선 업계의 전망이 엇갈렸다.
 
경제 매체 배런스는 테슬라가 잇단 악재와 싸우는 상황에서 “이번 신제품 출시가 테슬라 주가에 긍정적인 촉매제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모델S 플레이드가 성공한다면 테슬라가 구형 모델의 판매를 다시 활성화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것이다”고 분석했다.
 
반면 블룸버그 통신은 “테슬라의 화려한 마케팅 행사가 주가에 촉매제가 되지 못할 수 있다”며 “테슬라의 배터리 기술력에 대한 의구심으로 인해 모델S 플레이드 출시 행사가 감명을 주지 못할지도 모른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투자자들은 모델S 플레이드보다 테슬라의 전기차 배터리 기술력에 관심을 가져왔다”며 “차세대 ‘4680’ 배터리 장착이 예상됐던 모델S 플레이드 플러스의 출시가 취소되면서 투자자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전했다.
 
[오창영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달 개봉한 영화 ‘이번엔 잘 되겠지’에서 특별 출연으로 영화를 빛내고 있는 배우 '오지호'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구상욱
배재대학교 아펜젤러국제학부
구재상
케이클라비스
오지호
이엘라이즈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고인의 마지막 흔적 정리하며 생명도 살리는 일이죠”
특수청소, 죽음에 대한 경각심과 생명을 지키는 ...

미세먼지 (2021-07-27 18: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