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옐런 美재무장관 “高인플레, 내년 하반기 정상 회복될 것”

코로나 대유행과 그로 인한 공급망 문제…원인 중 하나

미 연준, 인플레 통제력 상실할 수 있다는 주장에 반박

기사입력 2021-10-25 16:11:07

▲ 24일(현지시간) 옐런 장관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언제 인플레이션이 정상 범위인 2%대로 회복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내년 중반에서 하반기가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사진은 5월 7일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이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뉴시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이 높은 물가상승률이 내년 하반기 들어서면서 정상 수준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24일(현지시간) CNN 방송 등에 따르면 이날 옐런 장관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언제 인플레이션이 정상 범위인 2%대로 회복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내년 중반에서 하반기가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그는 “현재 월별 물가상승률이 초여름에 보였던 때보다 훨씬 떨어졌다”면서도 “내년에도 물가상승률이 매우 높겠지만 하반기에 가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지난 30년 사이에 가장 빠른 속도로 인플레이션이 급등한 현재 상황에 대한 원인으로 코로나 팬데믹과 그로 인한 공급망 문제 등을 꼽았다.
 
옐런 장관은 일각에서 제기되는 인플레이션 상승기류에 대한 우려에 대해서는 반대 입장을 보이기도 했다. 특히 그는 미 당국이 인플레이션에 대한 통제력을 상실할 수도 있다는 래시 서머스 전 재무장관의 주장을 반박했다.
 
앞서 래리 서머스 전 장관은 최근 “기록적인 노동력 부족, 20%에 달하는 집값 상승률, 8년 만에 최고 수준에 이른 원유 가격, 재정 완화 정책 등 모든 것이 인플레이션의 징후다”며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급격한 물가상승에 대한 통제력을 상실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서머스 장관의 해당 발언과 관련해 옐런 장관은 미국이 오랫동안 겪어온 것에 비해 더 급격한 인플레이션을 겪고 있다는 데 동의하면서도“인플에이션 통제력을 잃을 것으로 보지 않는다”고 했다.
 

 [임소율 기자 / , sylim@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해로 데뷔 50주년을 맞은 가수 '태진아'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길용우
후너스 엔터테인먼트
김희용
동양물산기업
태진아(조방헌)
진아엔터테인먼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1-12-01 16: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