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CBRE “아·태 상업용 부동산 투자 시장 기록적인 한 해될 것”

투자 규모, 역대 최고치인 2017년 상회 전망

물류자산 투자 각광·오피스 관심 재점화 될 것

기사입력 2022-01-19 12:13:21

▲ 여의도 일대 전경 [스카이데일리DB]
 
글로벌 종합 부동산 서비스 기업 CBRE가 올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 부동산 투자 시장이 지속적인 경기 성장과 억눌렸던 투자 수요로 인해 활황을 맞이할 것이란 보고서를 내놨다.
 
CBRE가 이날 발표한 ‘2022년 아시아 태평양 상업용 부동산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이 지역의 올해 전체 투자 규모는 1500억 달러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는 2017년 역대 최고치였던 1420억 달러를 넘어선 수치다.
 
CBRE는 2020년 코로나19로 일시 중단된 매입 활동 및 부동산 펀드, 리츠 및 기관 투자자들의 투자 활동이 재개되며 시장 회복을 견인할 것으로 봤다. 이들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 투자 기관들이 재무상태표상 최대 5000억 달러의 투자 자본을 보유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헨리 친 CBRE 아시아·태평양 리서치 총괄은 “안정적인 경제 성장 및 저금리 기조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 전반의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회복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레그 하이랜드 CBRE 아시아 태평양 캐피탈 마켓 총괄은 “올해도 물류 자산은 투자자들에게서 높은 수요가 유지될 것이다”며 “임차인들의 사무실 복귀 및 ESG 경영 추세에 힘입어 신규 임차인을 타깃으로 한 프라임 오피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전망이다”고 말했다.
 
이어 “리테일 및 호텔 자산에 대한 투자 수요는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출현으로 인해 단기적인 영향을 받게 되겠지만 해당 산업은 회복을 앞두고 ‘리포지셔닝’하는 가치 투자자들의 관심을 지속적으로 끌 것이다”라고 말했다.

 [문용균 기자 / ykmoon@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vN 새 예능프로그램 ‘백패커’를 통해 극한의 출장 요리사로 돌아오는 '백종원'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백종원
더본코리아
이영탁
세계미래포럼
진익철
서울 서초구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부방대는 선거 정의 바로 세우는 베이스캠프죠”
부방대 “부정선거는 거대 惡, 정의수호하는 군...

미세먼지 (2022-05-29 18: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