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다시면 출신, 4번째 명인 지정

나주시, 신호재 서양화 작가 ‘명인’ 지정

기사입력 2022-06-23 13:18:22

▲ 신호재 화백에게 명인·명장 지정패 전달.  [나주시청]
 
전라남도 나주시는 올해 문화예술인 명인·명장에 서양화 분야 신호재 화백을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나주시 명인·명장 지정은 수십년간 현장을 지켜오며 문화예술 진흥에 힘써온 예술·기능인의 자긍심 함양을 위해 2019년 도입됐다.

정찬균 부시장은 최근 신 화백에게 명인·명장 지정패를 전달하며 “앞으로도 지역 문화예술 진흥에 이바지해주길 바란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나주 다시면 출신인 신 화백은 전남대 예술대 서양화를 전공 ‘제6회 백제미술대전 우수상’ ‘제24회 전라남도 미술대전 특선’ 등 1980·90년대 다양한 수상 이력과 더불어 전)한국미술협회 현대미술위원회 부위원장 등 각종 공모전 심사위원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신 화백은 전남지역에서만 개인전 32회를 개최하며 특히 나주의 풍경을 단순화, 기호화해 자연에 대한 아름다움을 직관적 표상의 기호로 표현하는 작품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그는 “4번째 나주시 명인으로 지정받아 영광과 보람을 느낀다”며 “예술·기능인으로서 자부심을 갖고 후진 양성과 문화 홍보, 예술 진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지정 소감을 밝혔다.
 

 [배정빈 기자 / bjb2@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초협력으로 ICT 경쟁력을 키우고 있는 SK 승부사 '박정호' 부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박정호
SK 텔레콤
박한규
연세대학교
심재엽
한나라당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모두 위한 하나 아닌 ‘하나 위한 모두’의 사회 돼야죠”
열정적인 해설·논평으로 이름난 자유주의 경제...

“톡톡 튀는 클래식 콘서트… 색다른 매력 전파하죠”
클래식 음악을 편안한 친구로 만드는 사람들

미세먼지 (2022-07-02 14: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