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노동
범시민사회단체연합 ‘2024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 개최
이갑산 범사련 회장 “총선 앞두고 적극적인 유권자운동 펼칠 것”
최영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1-03 10:50:30
▲ 범시민사회단체연합(범사련).
 
범시민사회단체연합(범사련)과 시민사회단체가 공동주최하는 2024 시민사회 합동 신년회5일 오전 1030분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이번 시민사회 신년회는 범시민사회단체연합한반도선진화재단‘ ‘바른사회시민회의’ ‘자유기업원공정노동시민포럼’ ‘공정언론국민연대’ ‘국민노동조합’ ‘나라지킴이고교연합’ ‘자유연대’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등 시민단체와 대학생 조직인 신전대협이 함께 모여 새해의 결의를 다지고 덕담을 통해 상호 격려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이날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참석해 새해 비전을 밝힐 예정이며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 및 지도부의 신년사를 통해 비전을 공유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신년회에는 분야별로 활동하는 중도보수성향의 시민사회단체장, 애국우파성향의단체장, 청년 대학생 단체 대표들과 국민의힘 지도부 등 참석, 덕담을 통해 신년 결의와 다짐의 순서도 가질 예정이다.
 
이갑산 범사련 회장은 “2024년은 22대 국회의원 선거가 있다. 정치가 바로 서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미래는 없다라며 보다 적극적인 유권자운동을 통해 대한민국의 헌법을 수호하고 정체성을 밝혀나가는 한 해를 만들어야 한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이어 혁신과 통합은 보수진영의 절체절명의 과제이기 때문에 새해 결의를 통해 국민에게 희망을 가져다줄 것을 확신한다. 시민사회도 나라와 국민을 위해 부여된 책임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에요
0
화나요
1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