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산업
스포츠토토 베팅 200원 걸어 7400만 원 벌어
배당률 37만 배… 10개 대상 경기 결과 모두 맞혀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1-09 14:59:13
▲ 스포츠토토 투표용지가 매장에 전시돼 있다. 스포츠 토토코리아 제공· 연합뉴스
  
국내 유일의 합법 스포츠 베팅업체인 스포츠토토에서 37만배 고배당이 터졌다.
 
9일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 토토코리아에 따르면 프로토 승부식에서 2023년에 이어 20241월에도 고배당 적중자가 나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올해 적중자는 3일부터 발매한 프로토 승부식 3회차에서 직접 선정한 10개 대상 경기 결과를 모두 맞혔다.
 
대상 경기는 국내 프로농구(KBL) 1경기,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라리가) 6경기, 국가대표 축구(A매치) 1경기 등이다.
 
스포츠 토토코리아는 적중자의 각 대상 경기 항목 배당률이 2.544.50배였으며, 배당률 합산 결과는 약 37만배였다고 전했다. 이어 200원을 베팅한 이 적중자가 7400여만 원의 당첨금을 수령한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토토코리아는 2023년 발행된 프로토 승부식 37회차에서도 적중자가 한국(K리그), 일본(J리그),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 등 국내외 프로축구 10경기 결과를 모두 맞혀 98만배 배당률을 기록했다고 전했다이 적중자는 1000원을 베팅해 98000여 만원을 벌었다.
 
스포츠토토 단위투표 금액은 100(2경기 이상 조합 구매 시), 한 경기 구매할 경우 1000원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