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야구
日오타니 고액 연봉 유예… 美 캘리포니아주 세법 변경할까
연봉 지급 10년 유예 1294억원 절세 효과
주 감사관, 주 의회에 세법 변경 요구
스카이데일리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1-10 10:47:59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10년간 7억달러에 계약한 오타니 쇼헤이가 연봉지급을 유예하면서 9800만 달러의 절세 효과를 볼 것이기에 주 세법을 개정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AP=연합뉴스
 
천문학적인 금액으로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계약한 일본의 오타니 쇼헤이(29)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세법까지 바꿀 태세다.
 
AP통신은 10(한국시간) “말리아 M. 코헨 캘리포니아주 감사관이 주의회에 세법 변경을 요구하고 나섰다고 보도했다.
 
코헨 감사관은 오타니가 연봉 수령 시점에 캘리포니아에 거주하지 않으면 13.3%의 소득세와 1.1%의 주장애보험에 관한 세금을 피할 수 있을 것이라며 현행 제도는 세금 구조에 심각한 불균형을 초래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의회는 이런 불균형을 바로잡기 위해 즉각적인 조처를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AP통신은 현행 제도라면 오타니는 9800만 달러(1294억 원)의 세금을 절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자유계약선수(FA) 신분이었던 오타니는 지난 달 다저스와 계약기간 10, 총액 7억 달러에 계약했다. MLB 역사상 최고 대우였다.
 
당시 오타니는 다저스에 경쟁균형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연봉 지급 유예 조건을 계약서에 넣었다.
 
계약 연봉의 97%에 달하는 68000만 달러를 계약 종료 후인 10년 뒤에 수령하겠다는 내용이었다2024년부터 2033년까지는 매년 200만 달러만 받는다.
 
일각에선 오타니가 절세 효과를 기대하고 연봉 지급을 미뤘다는 분석도 나왔다. 스카이데일리·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