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회·정당
파주시갑 ‘박용호·윤후덕·안소희’ 총선 대진표 완료
박용호, 파주을에서 파주갑으로 옮겨 일부 파열음
스카이데일리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8 17:04:31
▲ 제22대 총선 파주시갑 ‘박용호·윤후덕·안소희’(왼쪽부터) 예비후보. 연합뉴스
 
4월 치러지는 제22대 총선 경기 파주시갑 선거구는 국민의힘 박용호(60) 예비후보(전 대통령직속청년위원장)와 더불어민주당 윤후덕(67) 현 의원, 진보당 안소희 전 파주시의원 등 여야 후보의 대결 구도가 확정됐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위원장 정영환)21일 파주시갑에 우선추천(전략공천)으로 박용호 예비후보를 지명했다. 박 예비후보는 오직 파주 발전을 위해 일할 줄 아는 여당의 후보가 필요한 파주임을 큰 책임감으로 인식하고, 중앙당의 요청을 겸허히 받아들여 사즉생의 각오로 임해 필승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운정과 교하 신도시에서 그동안 교통 문제, 일자리 문제, 교육 환경 등의 개선·발전이 매우 미흡했다면서 일할 줄 아는 여당, 국민의힘 일꾼 입장에서 이번 총선을 통해 ‘3···’(3호선, 광역버스, 일자리, 교육)로 혁신하는 신도시를 만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더불어민주당도 1921일 진행한 윤후덕·조일출(54) 예비후보의 2인 후보 경선 결과 윤후덕 예비후보가 최종 통과했다. 조 예비후보는 경선 결과에 불복해 재심 신청을 했지만 25일 오후 중앙당 재심위원회는 이를 기각했다. 민주당 최고위원회의는 이 결정을 인정, 윤후덕 예비후보를 제22대 국회의원선거 파주시갑 후보로 확정했다.
 
▲ 국민의힘 파주시갑 지역위원회 당원들이 28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박용호 후보를 우선 추천 공천한 것에 거세게 반발해 공천관리위원회를 성토하는 집회를 하고 있다. ⓒ스카이데일리
  
현역인 윤후덕 예비후보는 더 낮은 자세와 더 겸손한 마음으로 총선 승리를 위해 뛰겠다파주 시민, 당원 여러분과 함께 상식 있는 나라, 더 큰 파주 발전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3선의 윤 예비후보는 이번 제22대 총선에서 GTX 연계 대중교통시스템 구축과 GTX 역세권 개발, 지하철 3호선 파주 연장 조속 확정, 의료클러스터 성공추진, 평화경제특구 파주 유치, 대형 문화예술공연장 신설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진보당에서는 3선의 파주시의원을 지낸 안소희(44) 지역위원회 위원장이 공천을 확정, 거대 양당에 도전장을 냈다. 안 예비후보는 윤석열 정권 심판과 진보 대단결로 국민승리총선을 만들겠다며 부자 감세 철회, 자산 100억 원 이상 상위 0.1% 슈퍼리치 부유세 도입, 무상교육, 무상의료, 무상돌봄 시대, 사각지대 없는 전 국민 4대 보험, 성차별 없는 11연금 시대 등 11대 공약을 제시했다.
 
한편, 파주시을 선거구는 민주당이 21일 박정 의원(61)을 단수공천으로 발표, 파주지역은 민주당 현역 의원들이 모두 공천권을 획득했다.
 
국민의힘은 전정일(48) 전 파주세무서장, 조병국(67) 전 파주시장 후보, 한길룡(620 전 파주시을 당협위원장이 3자 경선으로 후보를 결정한다.  
 
스카이데일리·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2
슬퍼요
2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