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행정·자치
배지환 수원시의원 “이재준 삼행시는 낯뜨거운 용비어천가”
수원시 19일까지 삼행시 대회 진행… 주제어는 이재준 수원시장 이름
강재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14 15:44:30
▲ 수원시가 최근 진행하고 있는 삼행시 안내 홍보 포스터. 배지환 의원 제공
 
배지환 수원특례시의원(국민의힘, 매탄1·2·3·4동)이 수원시가 최근 진행하는 이재준 수원시장 이름을 이용한 삼행시 대회와 관련해 “낯뜨거운 용비어천가”라며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드러냈다.
 
배지환 의원은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수원특례시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삼행시 이벤트를 홍보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삼행시 이벤트 내용이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일고 있다”고 밝혔다.
 
배 의원은 “해당 이벤트는 수원 소식지 ‘와글와글 수원’ 5월호 지면에 소개할 목적으로 삼행시 대회를 개최하며 당첨자 12명에게 텀블러·파우치·인형·담요 등 수원이 굿즈 4종 중 1개를 랜덤으로 발송한다고 설명하고 있다”면서 “문제는 제시된 삼행시 주제어가 ‘수원시’와 ‘이재준’이라는 것이다”며 꼬집었다.
 
‘이재준’은 현재 수원특례시장의 이름이다.
 
총선이 끝난 지 이틀 만에 수원을 상징하는 다른 여러 단어가 있음에도 ‘이재준’ 시장 이름을 쓰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라고 배 의원은 설명했다.
 
배지환 수원시의원은 “이재준 시장 이름으로 삼행시 대회를 개최하는 것 자체가 낯뜨거운 용비어천가나 다름없다”며 “총선이 끝나고 벌써 지방선거를 준비하는 것인지 의문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