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행정·자치
순창군, 라오스 계절근로자 도입으로 ‘돈 버는 농업’실현 가속화
외국인 계절근로자 30명 입국
농번기 일손부족 해결 기대
하방수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21 09:03:18
 
▲ 전북특별자치도 순창군이 라오스 공공형 계절근로자 환영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순창군
 
전북특별자치도 순창군이 라오스 계절근로자 입국으로 노동력이 부족한 관내 농가들의 어려움을 해소하며 민선 8기 군정 목표인 돈 버는 농업실현에 한 걸음 다가설 전망이다.
 
순창군은 민선 8기 최영일 군수 취임이후 처음으로 도입한 공공형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의 입국을 환영하는 오리엔테이션 및 환영행사를 18일 순창군 농업기술센터 2층 다목적강당에서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최 군수,지역 내 농가주를 비롯해 2월 라오스 현지에서 실시된 면접을 통해 선발된 외국인 계절근로자 30명이 참석했으며 외국인 근로자들은 5개월 동안 관내 농가에서 근로를 제공할 예정이다.
 
행사는 환영사를 시작으로 근로자들의 근로 여건·준수사항·인권 보호·농작업 안전 요령· 법적 사항 등에 대한 교육으로 이어졌다. 교육은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정보를 제공하여 근로자들이 한국에서 근로 환경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특히 군은 올해 처음으로 공공형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만큼 두릅·고추·담배 등 일손이 많이 필요한 영농작업에 근로자들을 집중적으로 배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일손 부족을 겪는 농가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고 동시에 근로자들에게 안전한 수입을 보장할 방침이다.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은 22일부터 8월까지 5개월 동안 진행되며 일손이 필요한 농가는 순창군조합공동법인으로 작업 시작 5일 전까지 방문 또는 전화로 작업을 신청하면 된다.
 
최 군수는 순창군에 온 모든 외국인 계절근로자를 진심으로 환영하고 여러분의 도움으로 우리 지역 농업이 한층 더 발전할 수 있다순창군에서 근무하는 동안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 여러분의 권리와 복지가 존중받는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