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
경북도·행안부, 포항·경주 태풍피해복구사업 현장 점검
경북도의 신속한 재해복구사업 추진 통해 재 피해 방지 총력
김용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0 05:35:14
▲ 경상북도와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가 18일 태풍 ‘힌남노’ 내습 시 피해가 컸던 경북 포항·경주를 방문해 재해복구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경상북도
 
경상북도와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는 18일 2년 전 태풍 힌남노 내습 시 피해가 컸던 경북 포항·경주를 방문해 재해복구사업 현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2024년 우기 대비 재해복구사업장의 복구 진행 상황을 확인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김학용 경북부지사와 이한경 본부장이 합동점검에 나섰다.
 
먼저 포항 냉천 재해복구사업 현장을 방문해 경북도 하천과장으로부터 복구사업 진행 상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현장을 꼼꼼히 둘러본 뒤 하천 통수단면 확보를 통한 홍수 방지를 위해 하상 준설토의 신속한 처리 및 하천 제방의 내구성을 높이기 위한 호안의 견실한 시공을 통해 재피해 방지를 당부했다.
 
특히 태풍 힌남노 내습 시 많은 인명 피해가 있었던 냉천 주변 지역에 대한 주민대피계획을 자세히 살펴본 뒤 “올해 우기에는 단 한 명의 인명 피해도 없도록 대응해야 한다”며 사전대피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포항시 담당자에게 대피소 위치 및 구호세트 비치 여부를 상세히 물어보는 등 인명 피해 예방에 대해 각별한 관심을 보였다.
 
이어서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진행 중인 경주 왕신지 재해복구사업 현장을 방문해 단순하게 공정률 파악 등 추진 사항 관리 및 지적 위주의 점검에서 벗어나 사업을 직접 시행하는 시행청의 애로사항을 적극적으로 청취해 재해복구사업의 조기 준공 방안에 대해서도 깊이 있게 논의했다.
 
김 부지사는 “자연재해 징후 발생 시 신속한 대피만이 재해로부터 도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할 수 있다”며 “선제적 대응으로 인명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현재 진행 중인 재해복구사업도 조속히 추진해 도민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