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재벌·대기업
30대그룹 AI 전문 임원 2배 늘었다
AI 수요 폭발… 30대 그룹, AI 전문 임원 187명
LG그룹 55명으로 최다… SK 53명·삼성 19명
김기찬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8 10:46:41
▲ 여의도 LG트윈타워. 연합뉴스
 
인공지능(AI) 관련 수요가 치솟는 가운데 국내 30대 그룹의 AI 전문 임원 수가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기업분석연구소 리더스인덱스에 따르면 자산 상위 30대 그룹에서 올해 임원 인사가 반영된 1분기 보고서를 제출한 295개 기업의 임원 현황을 분석한 결과 AI 전문 임원 수는 총 187명으로 집계됐다. 리더스인덱스는 임원의 담당 업무와 이력을 기초로 AI 관련 부서나 업무 이력이 있는 임원을 AI 전문 임원으로 분류했으며 사외이사도 포함했다.
 
이는 전년 1분기(89) 대비 98명 늘어난 수치다. 전체 조사 대상 기업의 임원 11343명의 1.6%에 달한다.
 
AI 전문 임원이 1명 이상 있는 그룹은 작년 1분기 15개 그룹에서 올해 1분기 17개 그룹으로 늘었다. 30대 그룹 중 AI 전문 임원이 가장 많은 그룹은 LG그룹으로 55명이었다. 지난해 1분기의 25명과 비교해 2배 이상으로 늘었다. 2020년 설립된 LG AI연구원에 15, LG전자에 19명의 AI 전문 임원이 포진했다.
 
LG CNS가 연초 이마트 디지털사업본부장으로 있던 진요한 상무를 AI 센터장으로 영입하는 등 다른 계열사에도 AI 전문 임원 20명이 있다.
 
SK그룹의 AI 전문 임원 수는 53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작년 1분기 14명에서 39명이나 늘었다. SK하이닉스가 AI 인프라 부서를 신설하면서 김주선 AI 인프라 사장 이하 24명의 임원을 배치했으며, SK텔레콤의 AI 전문 임원은 22명에 이른다.
 
이밖에 AI 전문 임원이 많은 그룹은 KT 28삼성 19현대차 6네이버 4미래에셋·포스코·롯데·CJ 3HD현대·카카오 각 2명 등이다.
 
삼성의 경우 삼성전자에 사외이사인 조혜경 한성대 AI응용학과 교수·김대현 삼성리서치 글로벌 AI센터장·구글 안드로이드 오토모티브 담당이었던 류경동 SAIT 부사장 등 11명이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