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대우조선, 횡보강재 없는 VLCC 화물창 특허 등록

세계 8개국 특허등록…지난해 16척, 올해 7척 전세계 최다 수주

장수홍기자(shja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9-05 14:30:2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5일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특허청으로부터 초대형원유운반선 화물창에 적용되던 횡보강재(Crosstie)가 그간 미적용된 화물창에 대한 최종 특허 등록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지난 2010년부터 세계 주요 8개국을 대상으로 특허출원을 진행해 온 초대형원유운반선 화물창 특허 등록을 마무리하며, 세계 최고 기술력을 입증했다.
 
5일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특허청으로부터 초대형원유운반선 화물창에 적용되던 횡보강재(Crosstie)가 그간 미적용된 화물창에 대한 최종 특허 등록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횡보강재는 화물창의 높이가 25미터가 넘는 초대형원유운반선의 화물창에 가해지는 각종 하중으로부터 격벽을 지지하기 위해 전통적으로 설치해온 부재다. 그간 횡보강재 설치 시 작업자가 허공에 설치된 발판 위에서 작업을 실시했다. 이로 인해 크고 작은 위험과 불편함이 있었으며, 제작 및 건조 과정에서도 많은 시간과 비용도 소비됐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대우조선해양은 횡보강재 없는 화물창 개발을 지난 2009년부터 진행해 왔으며, 지난 2011년부터 세계 최초로 실제 초대형원유운반선에 횡보강재 없는 화물창을 적용해 오고 있다.
 
새로운 형태의 화물창 구조는 횡보강재와 같은 화물창을 가로지르는 부가구조물 없이 기존의 수직 보강재를 강화해 슬로싱을 포함한 각종 하중에 대한 충분한 구조강도 확보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대우조선해양은 이 기술을 지난 2010년부터 세계 8개국 특허청을 대상으로 특허출원을 해왔다. 2015년 일본에서 특허등록을 시작으로 2016년 미국과 유럽 4개국, 중국에서 특허등록을 완료했다. 그리고 지난 7월 마지막으로 국내에서 최종 특허 등록이 완료됨에 따라 현재 우리나라를 포함 미국, 일본, 중국, 그리스, 영국, 노르웨이, 프랑스 등 총 8개국에 특허등록이 완료됐다.
 
대우조선해양은 횡보강재가 없는 초대형원유운반선 디자인을 국제선급협회연합의 공통구조규칙(IACS-CSR)에도 등재시켰으며, 현재 대우조선해양은 모두 71척의 횡보강재가 없는 디자인의 초대형원유운반선을 수주해 47척을 성공적으로 인도하고, 현재 24척을 건조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클락슨 기준 지난해 전세계에서 발주된 48척의 초대형원유운반선 중 대우조선해양이 16척을 수주해 가장 많은 수주실적을 올렸으며, 올해도 현재까지 17척 중 7척을 수주해 가장 많은 수주실적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 같은 실적은 선주들이 대우조선해양의 기술력을 인정해 준 결과다”고 말했다.
 
[장수홍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집을 소유한 명사들
고법민
스타성형외과
전응식
대원
홍승욱
줌펀드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가출한 아이들의 사회 기반 마련해주는 단체죠”
심리상담·진로탐색 통해 거리로 나온 청소녀들...

미세먼지 (2019-11-18 01:00 기준)

  • 서울
  •  
(최고 : 13)
  • 부산
  •  
(보통 : 49)
  • 대구
  •  
(나쁨 : 67)
  • 인천
  •  
(좋음 : 16)
  • 광주
  •  
(좋음 : 30)
  • 대전
  •  
(좋음 :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