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일반
배우 이제훈, 제작사 이어 매니지먼트 컴퍼니온 설립
이제훈, 최근 종영한 ‘모범택시’,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출연
정동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1-06-21 16:51:45
▲ 매니지먼트사 컴퍼니 온을 직접 설립한 배우 이제훈 [사진=컴퍼니온]
 
배우 이제훈이 매니지먼트 컴퍼니온을 설립하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컴퍼니온 측은 21일 “배우 이제훈이 새로운 꿈을 이뤄나갈 동반자들과 함께 매니지먼트 컴퍼니온을 설립했다. 배우로서 다양한 영역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밝혔다.
 
컴퍼니온(COMPANY ON)은 ‘따뜻하다’의 온과 ‘온전하다’의 온, 그리고 ‘켜다’ ON의 의미를 담고 있다. 동행을 뜻하는 컴페니언(COMPANION) 발음과 유사한 점에 착안, ‘뜻이 맞는 사람들이 모여 동행하는 곳’이라는 의미도 내포하고 있다.
 
이제훈은 2011년 영화 ‘파수꾼’으로 존재감을 각인시킨 이후 ‘고지전’, ‘건축학개론’, ‘박열’, ‘아이 캔 스피크’, ‘사냥의 시간’, 드라마 ‘시그널’, ‘여우각시별’, 다수의 작품을 통해 대중과 평단의 전폭적인 지지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이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SBS 드라마 ‘모범택시’에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까지 동시 흥행에 성공하며 그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에 이제훈의 차기 행보에 뜨거운 기대가 쏠리고 있다. 이제훈이 대표 김유경, 감독 양경모와 공동 설립한 영화제작사 하드컷에서는 올해 왓챠 오리지널 시리즈 언프레임드(Unframed)’제작, 방영한다.
 
‘언프레임드’는 배우 박정민, 손석구, 이제훈, 최희서가 각본과 연출에 직접 참여한 프로젝트이다.
 
이제훈은 영화 제작과 연출을 시작으로 아티스트로서의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그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이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3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