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안동구시장, 빛과 함께 다시 태어났다

안동시, 원도심 랜드마크 구시장 경관디자인 사업 마무리

기사입력 2021-09-13 18:01:04

 
  
 
 
▲ 전통과 현대적 감성이 어우러진 안동구시장 경관 [사진=안동시]
  
안동구시장이 현대적 조명과 함께 다시 태어났다. 입구부터 하늘로드, 사거리 조형물, 구간별 바닥 조명에서 화려함과 은은함을 가미한 조명쇼를 연출하고 있다. 
 
시는 관광객 유치를 위해 추진한 안동구시장 경관 디자인 사업을 마무리하고 추석 연휴를 앞둔 이달 13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가장 큰 변화는 시장의 얼굴이라고 할 수 있는 게이트 6곳을 새 단장 했다. 통행량이 가장 많은 서문과 남문은 전통한옥의 아름다운 곡선미와 안동의 숨결이 담긴 기와 형태에다 안동찜닭을 연상시키는 닭의 형상을 입체감 있게 표현했다.
 
게이트에 설치한 LED 전광판에는 주야간 안동 홍보영상을 송출해 시장을 찾는 방문객을 맞을 예정이다.
 
상점들의 간판을 가리고 통행에 지장을 주던 게이트도 깔끔하게 단장했다. 북1문과 북2문, 남2문의 기존 구조물을 과감히 철거하고 단일형 지주형태로 설치해 개방감을 높이고 문자와 패턴조명을 설치해 야간 시인성도 확보했다.
 
구시장 천장도 확 달라졌다. 내부 아케이드 아래 낡고 축 늘어져 눈에 거슬리던 차양막을 걷어내고 산뜻한 푸른 색감의 하늘로드로 바꿨다. 
 
주간에는 높고 청명한 안동하늘을 만끽할 수 있고 야간에는 하늘로드를 따라 연출되는 경관조명을 통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찜닭골목 중앙사거리는 구시장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탈바꿈했다. 안동의 역사와 문화, 자연이 뿌리내린 원도심의 발전을 기원하는 의미로‘성장의 나무’경관 조형물에 원형LED를 설치해 웅장함을 자아낸다. 서문과 함께 구시장의 핵심 랜드마크 역할을 할 전망이다.
 
정유성 안동구시장 상인회장은 “깨끗하고 밝아진 시장의 시설만큼이나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친절한 방문객을 맞는 데에 모든 상인들이 최선을 다하겠다”며 “구수하고 정이 넘치는 안동 구시장으로 방문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방영진 안동시 관광진흥과장은 “전통과 현대적 감성이 어우러진 안동구시장 경관디자인 개선사업이 원도심 상권 활성화와 관광객 유치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천만 관광도시에 걸맞은 관광정책 사업을 지속해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용호 기자 / , yhkim2@skyedaily.com / yaho@ugn.kr]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호반건설 창업주 '김상열' 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상열
호반건설
신윤식
하나로통신
양두석
보험연수원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동정의 시선이 아닌 피해자로서 고아의 권리를 찾아주죠”
요보호아동 및 보육원 퇴소자 위한 인권사업 진...

미세먼지 (2021-09-21 20: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