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대우건설, 노량진5구역 재개발 수주…연내 3조 달성 목표

지하 5층~지상 28층 727가구 규모…공사비 1974억원

기사입력 2021-11-01 12:17:25

▲ 노량진5구역 재개발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이 서울 동작구 ‘노량진 5구역 재개발 사업’ 수주권을 따냈다. 
 
대우건설은 지난달 29일 열린 ‘노량진 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동작구 노량진동 270-3 일대에 지하 5층~지상 28층 아파트 727가구와 부대복리시설 등을 짓는 사업이다. 총 공사비는 1974억원 규모로 추정된다.
 
대우건설은 이번 사업에 하이엔드 브랜드인 ‘써밋 더 트레시아’를 적용하겠다고 제안해 조합원의 호응을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건설이 동작구에서 하이엔드 브랜드를 제안한 것은 올해 1월 시공사로 선정된 ‘흑석11구역 재개발사업’에 이어 두 번째다.
 
노량진 뉴타운은 서울 서남부지역의 핵심 입지로 다수의 하이엔드 브랜드가 들어설 것으로 기대되는 곳이다. 전체 73만8000㎡의 면적에 총 8개 구역으로 구획돼 있다. 5개 구역(2·4·6·7·8구역)은 이미 시공사 선정을 마쳤으며 5구역이 이번에 시공사 선정 절차를 마무리하면서 1·3구역이 남았다. 이들 2개 구역은 건축심의를 통과했으며 현재 시공사 선정 절차를 진행하거나 준비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노량진 뉴타운은 흑석뉴타운과 함께 서울의 대표 주거단지로 주목받는 지역”이라며 “하이엔드 브랜드 적용으로 5구역을 노량진뉴타운을 대표하는 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수주로 대우건설은 올해 11개 정비사업에서 총 2조9395억원의 수주고를 올렸다. 2017년(2조8794억원)을 뛰어넘는 역대 최대 수주실적이다. 현재 과천 주공5단지, 불광1구역, 원주 원도주공 등 세 곳에서 입찰을 진행하고 있어 연내 정비사업 수주 ‘3조 클럽’을 달성할 것으로 대우건설은 보고 있다. 

 [배태용 기자 / tybae@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시원시원한 목소리와 재치 있는 말솜씨로 다양한 매체에서 활약 중인 '노사연'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광현
분당제생병원 이비인후과
노기수
LG화학
노사연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부방대는 선거 정의 바로 세우는 베이스캠프죠”
부방대 “부정선거는 거대 惡, 정의수호하는 군...

미세먼지 (2022-05-24 07: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