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문가칼럼
[박재역의 맛있는 우리말] <18> 오리 보고 십리 간다
박재역 필진페이지 + 입력 2022-09-28 08:50:25
▲ 박재역 한국어문교열연구원 원장
며칠 전 연세가 많아 귀가 잘 들리지 않는 분에게서 전화가 걸려왔다. 소통이 어려워 오래 통화하지는 못했지만 장사꾼은 오리를 보고 십리를 간다는 속담을 이야기하면서 인터넷에서 오리의 설명을 정확하게 찾을 수 없으니 당신이 좀 올려 달라는 취지로 말씀하셨다.
 
이 속담에서 오리의 한자어는 五厘(오리)’이고 십리의 한자어는 十里(십리)’. 오리의 리()는 비율 단위이고 십리의 리()는 거리 단위이다. ()1000분의 1, ()는 약 0.4km. 앞서 적은 속담은 0.001의 이윤이 있어도 4km 정도는 기꺼이 가는 사람이 장사꾼이라는 말이다. 뜻을 이루려면 결과의 규모에 연연하지 않아야 한다는 교훈적 의미로 쓰인 속담이 아닌가 싶다.
 
경제 분야나 통계 분야에서 고유의 단위인 할(·십분율), (·백분율), (·천분율), (·만분율)는 거의 사라지고 퍼센트(백분율)와 퍼밀(천분율), 퍼밀리아드(만분율), PPM(백만분율)이 주로 쓰이고 있다.
 
한국어문교열연구원 원장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댓글이
독자댓글

Warning: shuffle() expects parameter 1 to be array, null given in /home/skyedaily/public_html/www2/indexTemplate/sky_reply_mainv1.inc on line 26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