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종합
강릉시 명예시민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 강릉올림픽뮤지엄 방문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에서 6년 만의 재회
신사임당의 초충도 자개액자 전달… 최고의 예우
김철수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1-31 11:04:52
▲ 토마스 바흐(왼쪽에서 두 번째)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17일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강원 강릉시 강릉원주대학교 선수촌을 방문해 우크라이나 선수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강릉시 명예시민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이 31일 강릉시민과 함께 2018 동계올림픽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던 뜨거운 열정과 여정이 고스란히 담긴 강릉올림픽뮤지엄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를 위해 방한한 바흐 위원장을 환영하기 위해 김홍규 강릉시장의 초청으로 마련되었으며 2018년 이후 6년 만에 강릉시민과의 재회라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더하고 있다.
 
앞서 동계올림픽 성료 직후인 2018년 3월10일 강릉시는 올림픽 성공 개최와 올림픽유산 창출, 올림픽도시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을 강릉시 명예시민으로 위촉했다.
 
이날 환영식에서 김홍규 시장은 임기 중 6번째 동계올림픽인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을 위해 6년 만에 올림픽도시 강릉을 다시 찾은 바흐 위원장을 위해 시민을 대표하여 환영의 꽃목걸이를 걸어주고 20여 분간 박물관을 직접 안내하며 환담을 나누었다.
 
이와 더불어 2018 동계올림픽 최대 유산인 올림픽시민운동 ‘스마일 캠페인’을 계승하여 이번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에서도 친절한 손님맞이와 적극적인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스마일강릉 회원들도 함께 바흐 위원장의 방문을 열렬히 환영했다.
 
이후 올림픽뮤지엄에 전시된 동계올림픽 기념품 및 소장품을 비롯하여 빙상스포츠 확장현실(XR) 체험, 자원봉사자 기념관을 관람하고 특히 2018년 5월 강릉올림픽뮤지엄 개관 당시 직접 강릉시에 기증한 메달 6종·올림픽 트로피·친필 서명 등을 살펴보며 추억 가득한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김홍규 시장은 세계 최초 모자(母子)화폐 인물의 주인공인 신사임당의 초충도 자개 액자를 전달하며 바흐 위원장에 대해 변치 않는 강릉시민의 마음을 전하고 강릉의 발전에 큰 열정과 헌신을 쏟은 강릉시 명예시민 바흐 위원장에 대한 최고의 예우를 다했다.
강릉올림픽뮤지엄은 2018 동계올림픽 영광의 순간과 유산을 후대에 계승하고 올림픽 브랜드 강릉의 가치를 지키기 위해 강릉시에서 조성한 공간으로 당시의 올림픽 트로피·메달·성화봉·기념배지 등이 전시되어 있으며 자원봉사 및 스마일캠페인 등 성공올림픽을 이끈 시민참여의 생생한 현장을 경험해 볼 수 있다.
 
김홍규 강릉시장은 “우리 시민들은 6년 전 2018 동계올림픽 당시 강릉을 진정한 올림픽도시로 극찬하고 아낌없이 지원해준 바흐 위원장을 변함없이 가족과 이웃처럼 여기고 있다”라며 “바흐 위원장과 함께했던 두 번의 동계올림픽이 남긴 빛나는 성과와 유산을 강릉의 문화로 융합·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