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건·사고
서울 14㎝ 폭설… 곳곳 출근대란
강원산지 내일까지 최대 30㎝ 눈 내려
허승아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2 17:26:00
 
 
▲ 서울지역에 밤사이 13.4cm의 큰 눈이 내린 가운데 22일 오전 서울 한 아파트단지에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강원 산간에는 60cm의 눈이 내렸으며 23일까지 최고 30cm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이종원 기자 ⓒ스카이데일리
   
서울 등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출근대란이 벌어졌다. 기상청은 강원산지 등에 23일까지 한 차례 더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22일 오전 8시 기준 서울 종로구 송월동 서울관측소에는 13.8㎝ 눈이 쌓였다. 이날 0시 이후 새로 내린 눈이 가장 높게 쌓였을 때 8.6㎝로 2000년 이후 2월 일최심신적설량 기준으로는 3번째로 높았다. 
 
인천엔 9.8㎝, 수원엔 5.8㎝ 등 수도권 다른 지역에도 눈이 많이 쌓였고 강원산지에는 어린아이 키를 넘는 눈이 쌓였다. 
 
강원 향로봉에는 20일부터 이날 오전 7시까지 70㎝에 육박하는 눈이 쏟아져 현재 적설량이 146.4㎝에 달한다. 삽당령과 조침령도 각각 110.3㎝와 99.1㎝의 눈이 쌓인 상태다.
 
수도권과 강원내륙은 이날 오전부터 충청은 밤부터 눈이 차차 그치겠지만 경기내륙과 강원내륙 일부엔 밤 한때 다시 눈이 내리겠다. 강원동해안·강원산지·경북북동산지엔 23일 아침까지 눈이 이어질 전망이다. 특히 강원산지에는 최대 30㎝의 눈이 더 내릴 수 있다고 기상청은 내다봤다. 
 
또한 전국에 23일 새벽까지 강풍이 예상되고 제주와 전남은 주말인 24~25일에도 비 소식이 있다. 
 
특히 전남남해안·경남해안과 제주(산지 제외) 등 강풍특보가 내려진 지역은 각각 23일 오전까지 순간풍속이 시속 70㎞(20㎧) 이상인 다른 지역보다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보됐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