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과거와 현재 넘나드는 공예의 미학’ 공예가의 식탁展 열려

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오디세이’ 두 번째 기획展

20~30년 활동 다양한 분야 공예작가 14명 참여

기사입력 2022-05-02 11:04:35

 
▲ 박지안 '그리다-3', 55x55㎝ 리넨. 핸드프린팅, 혼합기법 [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오디세이의 두 번째 기획 공예가의 식탁’ 전시가 대구시 수성구 갤러리 히든스페이스에서 열린다.
 
2일 수성문화재단에 따르면 수성아트오디세이 첫 번째 기획 ‘동시대 미술전’에 이어 두 번째 기획  ‘공예가의 식탁’ 이 9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된다.
  
호메로스의 시 오디세이에서 차용한 수성아트오디세이는 오디세우스의 모험담에 창작의 과정과 전시의 여정을 비췄다. 작가와 갤러리 그리고 관람객들 간 새로운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기획된 이번 순회전은 2007년 개관 이래 첫 시도다.
  
이번 전시는 지역에서 20~30여년 이상 꾸준히 작업에 매진해온 작가 5명과 타 도시 거주 작가 9명 등 총 14명의 작가가 참가한다. 김휘연 등 도자기 4고훈아 등 금속 4권장 등 목공 2옻칠 1류미지 등 섬유 3명 등 지역과 장르의 균형을 맞췄다.
  
중요무형문화재 나전장 10호 이형만 선생 전수생의 옻칠공예부터 도자의 원형을 마치 종이 다루듯 자르고 접은 다양한 형태까지 만나볼 수 있다. 생활과 밀접한 공예가 전통과 현대를 넘나들며 어떤 모습으로 현재하고 있는지 한 자리에 볼 수 있다.
 
전시 오픈 당일인 9일 오후 3시에는 김윤정 작가가 공예가의 식탁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다. 방문 관람객을 대상으로 SNS에 스탬프 흔적을 탯글과 함께 올려주면 추첨을 통해 선물도 증정할 예정이다.
 
수성문화재단 관계자는 전통과 현대적인 감각이 어우러진 다양한 감상을 통해 삶의 방식에 새롭게 접근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이라고 밝혔다.

 [장혜원 기자 / hyjang@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vN 새 예능프로그램 ‘백패커’를 통해 극한의 출장 요리사로 돌아오는 '백종원'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백종원
더본코리아
이영탁
세계미래포럼
진익철
서울 서초구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부방대는 선거 정의 바로 세우는 베이스캠프죠”
부방대 “부정선거는 거대 惡, 정의수호하는 군...

미세먼지 (2022-05-28 16: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