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인천, 강화‧옹진에 가뭄피해 지원 ‘단비’

관정개발‧농배수로 준설 위해 총 3억3000만원 지원

누적 강우량 5.4mm… 작년 191mm에 턱없이 부족

기사입력 2022-06-23 10:06:06

▲ 봉소리 일원 수로 현장, 교동면 일원 고구저수지[인천시]
 
 
인천광역시는 지난해에 비해 적은 강우량으로 논·밭작물의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강화군과 옹진군, 남동구에 총 33000만 원의 가뭄대책비를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모내기 등이 집중되는 올해 5월의 인천지역 누적 강우량은 5.4mm로 지난해 같은 기간 누적 강우량 191.5mm에 비해 매우 적은 수준이었다.
 
이에 따라 농림축산식품부의 가뭄대책비 18000만원과 행정안전부의 재난안전관리 특별교부세 15000만원 등 총 33000만원을 도서지역인 강화·옹진군 등에 긴급 지원해 가뭄해소 대책을 수립했다.
 
이번 사업비는 관정 개발, 농배수로 준설 등 시설개설 및 확보에 사용돼 올해뿐만 아니라 이후에도 가뭄해소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강화군은 삼산, 송해, 교동지구 등에 관정 개발을, 옹진군은 백령지구 농배수로 준설과 덕적, 자월, 영흥지구 관정 개발을, 남동구는 급수차 지원 등을 통해 가뭄 해소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에는 가뭄대비용수개발사업으로 강화군에서는 양사지구에 용배수로 준설(농수로 사석쌓기 L=250m, H=4m) 1개소, 옹진군에서는 북도지구에 관정 개발(1), 농배수로 준설(1개소), 백령지구에 관정 정비, 용수관로 설치, 덕적지구에 관정 개발(2), 영흥지구에 관정 개발(1) 등 가뭄대책을 지원했다.
 
강승유 시 농축산유통과장은 대체수원 개발 등 가뭄대책비가 신속히 집행되도록 독려하고 점검에 만전을 기해 논·밭작물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양훈 기자 / yhkim@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SDS 대표 시절 ‘CEO의 월요편지’를 도입해 직원과의 화합을 다지면서 기업을 성장시킨 김인 전 사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강성현
롯데쇼핑 마트사업부
김인
삼성SDS
노미선
서울과학기술대 조형대 시각디자인학과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모두 위한 하나 아닌 ‘하나 위한 모두’의 사회 돼야죠”
열정적인 해설·논평으로 이름난 자유주의 경제...

“톡톡 튀는 클래식 콘서트… 색다른 매력 전파하죠”
클래식 음악을 편안한 친구로 만드는 사람들

미세먼지 (2022-07-02 14: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