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복지·여성
저소득층 희귀질환자 의료지원 대상 늘린다
기존 1189개에서 1272개로
최영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12 17:33:00
 
▲ 올해부터 저소득층 희귀 질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의료비 지원 사업이 확대 추진되면서 연도별 의료비 지원 대상질환 수가 늘어날 전망이다. 질병관리청
 
저소득층 희귀 질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의료비 지원 사업이 확대 추진된다. 
 
12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올해부터 의료비를 지원받을 수 있는 대상 질환이 기존 1189개에서 1272개로 늘어난다.
 
희귀 질환이란 환자가 2만 명 이하이거나, 진단이 어려워 환자 수를 알 수 없는 질환을 뜻한다.
 
사각지대에 있는 희귀 질환자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환자 가구와 부양의무자 가구의 재산 기준이 지역에 따라 약 1억∼2억5000만 원 올라간다. 기준이 넉넉해진 만큼 지원받는 대상도 늘어나는 셈이다.
 
또 국내에 약 250명이 있는 당원병 환자에게 연간 168만 원 이내로 옥수수전분 구입비를 처음으로 지원한다.
 
당원병이란 글리코겐 합성·분해에 필요한 효소가 부족해 나타나는 탄수화물 대사 이상 유전 질환으로, 환자는 혈당 유지를 위해 옥수수전분을 반드시 섭취해야 한다.
 
이와 함께 희귀질환관리법 개정에 따라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국민건강보험공단 간 재원 분담 체계도 개편돼 본인부담 상한액을 넘는 만큼은 건보 재정에서 지원된다.
 
질병청은 올해 희귀 질환자 의료비 지원사업 확대 내용을 포함한 사업 지침을 개정해 배포할 예정이다.
 
지원받으려는 이들은 주민등록 관할 보건소나 ‘희귀질환 헬프라인(helpline.kdca.go.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지영미 질병청장은 “올해에는 의료비 지원사업의 상호 보완적 재원 분담 체계가 확립됨에 따라 더 안정적인 지원 기반이 마련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를 토대로 앞으로도 희귀 질환자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