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식품·요식·유흥
CJ제일제당, ‘비비고 김치’ 현지 생산시스템 가동
기존 수출 김치 현지 생산 통한 공급 역량 강화
이유경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14 10:32:53
▲ CJ제일제당이 호주 현지와 북미에서 현지 생산된 김치를 선보인다. 사진은 CJ제일제당 호주 현지 생산 김치와 북미 현지 생산 김치의 모습. 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은 비비고 김치브랜드의 글로벌 공급 역량을 바탕으로 K푸드 세계화를 위한 세력 확장을 본격 추진한다.
 
CJ제일제당은 14일 기존 한국에서부터 호주로 수출된 김치를 리뉴얼하고 호주 현지에서 생산한 비비고 썰은 배추김치’ 2종을 신규 출시하기로 했다. 그간 호주에서는 한국에서 수출된 김치만 구매할 수 있었으나 이번 제품 출시로 현지 생산 원재료로 현지에서도 호주산 갓 담근 김치를 맛볼 수 있게 됐다.
 
CJ제일제당은 김치의 신선함을 최대한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발효 기술력을 통해 식감을 높이고 최적의 숙성도를 구현해 낼 예정이다.
 
호주산 김치는 400g900g 2종으로 출시됐으며 현지 에스닉 마켓에 입점됐다. 리뉴얼된 김치는 2월 현지 에스닉 마켓에 입점했으며 이번 달부터 현지 대형할인점인 울워스(Woolworths) 일부 매장에서도 판매가 개시됐다. 기존 수출 김치 제품 10종도 리뉴얼했다.
 
CJ제일제당은 호주와 더불어 북미에서도 현지 생산 김치를 선보인다. CJ제일제당은 현지 김치 제조업체를 인수해 자체 생산 역량을 갖춤으로써 북미 시장에서 판매 증진을 도모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김치가 지난해 북미 시장에서 40% 이상의 매출 증가율을 기록함에 따라 이외에도 다양한 신제품을 소개하며 주력 유통채널로 영토 확장을 가속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와 관련해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비비고 김치 세계화의 일환으로 오세아니아지역에서도 현지 생산에 돌입했다면서 비비고 브랜드를 앞세워 한국 식문화를 전세계로 알리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