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오겜’ 오영수, 한국 최초 골든글로브 남우조연상…이정재는 불발

시상식 TV로는 방영 안돼…수상결과 홈페이지 등 통해 공개

기사입력 2022-01-10 17:05:48

▲ ‘오징어게임’ 오영수. [사진=뉴시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활약한 배우 오영수가 한국인 최초로 미국 골든글로브 시상식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이정재는 수상이 불발됐다.
 
10일(한국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베벌리힐스 힐튼호텔에서 열린 ‘제79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TV 드라마 남우조연상 부문에서 ‘깐부 할아버지’ 오영수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날 그는 ‘테드 래소’의 브렛 골드스타인, ‘더 모닝 쇼’의 마크 듀플라스, 빌리 크루덥, ‘석세션’의 키에란 컬킨 등과 경합을 벌였다.
 
골든글로브에서 한국인 배우가 남우조연상을 받은 건 오영수가 처음이다. 앞서 한국계 배우 샌드라 오가 ‘그레이 아나토미’로 여우조연상, ‘킬링 이브’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오영수는 이날 넷플릭스를 통해 “수상 소식을 듣고 생애 처음으로 내가 나에게 ‘괜찮은 놈이야’라고 말했다”며 “이제 ‘세계 속의 우리’가 아니고 ‘우리 속의 세계’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극 중 그는 이정재와 나이를 뛰어넘은 우정을 자랑했고, ‘오징어게임’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참가자에서 모든 게임의 최종 설계자로 밝혀지며 반전을 일으켰다. 
 
이날 영화 부문 작품상 드라마는 ‘파워 오브 도그’, 남우주연상 드라마는 윌 스미스(킹 리차드), 여우주연상 드라마는 니콜 키드먼(리카르도 가족으로 산다는 것)이 수상했다. 작품상 뮤지컬 코미디 부문은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남우주연상 뮤지컬 코미디에는 앤드류 가필드 (틱, 틱...붐!), 여우주연상 뮤지컬 코미디는 레이첼 지글러(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여우조연상은 아리아나 데보스(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남우조연상은 코디 스밋맥피(파워 오브 도그), 감독상은 제인 캠피온 감독(파워 오브 도그)이 각각 선정됐다.
 
한편 이번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TV 생중계 없이 후보발표만 유튜브를 통해 진행됐고 수상결과와 리스트는 홈페이지와 소셜 미디어를 통해서 공개됐다.  
 
이는 할리우드 외신기자협회(HFPA)가 주최하는 골든글로브 시상식이 외국어 영화 부문 외에는 비영어권 작품을 후보로 선정하지 않는 등 인종차별적인 배타적인 행보와 부패 의혹으로 보이콧 운동이 최근 들어 일어났는데, 매년 중계를 해왔던 NBC도 보이콧에 동참했기 때문이다. 

 [이두경 기자 / dklee@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창작뮤지컬 '가요톱텐' 무대에서 팬들과 만나고 있는 카라 '박규리'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권문한
한국신문잉크
김세웅
가톨릭대 의과대 의학과 비뇨기과학교실
박규리
카라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탄생‧소멸의 과정 거칠 뿐… 암호화폐 사라지지 않아”
핀테크·분산금융·암호화폐 연구하는 디지털자...

“목수는 엄연한 전문직, 자긍심 없인 못 버텨요”
“사회선 여전히 ‘막일꾼’ 인식… 당당한 대접...

미세먼지 (2022-08-17 19: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