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
인구감소 대응 ‘대학·기업·지방정부’ 머리 맞댄 경북
‘2023년 지방자치단체 인구감소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기관 선정
K-U시티 프로젝트… 지역에서 교육받고 취업·성공하는 청년 지방 정주도시
김용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12-10 07:39:12
▲ 경상북도 ‘K-U시티 프로젝트’가 행정안전부 ‘2023년 지방자치단체 인구감소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경상북도
 
 
경상북도 ‘K-U시티 프로젝트’가 6일 행정안전부 ‘2023년 지방자치단체 인구감소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경진대회는 지역 주도 인구감소에 대응하는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마련했다.
 
서울과 세종을 제외한 전국 15개 시도와 89개 인구감소지역, 18개 관심지역에서 제출한 103건의 정책을 1차 전문가 서면 심사, 현장 발표 및 전문가 심사를 통해 광역 2건, 기초 11건 총 13건을 우수사례로 최종 선정했다.
 
경북도의 ‘K-U시티 프로젝트’는 인구감소 대응을 위해 대학·기업·지방정부가 상생 협력하고, 교육·취업·주거·결혼 통합지원을 통해 청년 지방 정주도시를 만드는 프로젝트다.
 
지역에서 지방정부와 대학, 기업이 함께 공동 기획하고 선도 투자하는 지역소멸 극복을 위한 지방정부 정책으로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호응 얻어 최우수상 수상 및 인센티브 3억5000만 원을 받았다.
 
K-U시티 정책은 22개 시군, 30여 개 대학, 90여 개 기업과 협력해 1시군·1대학-1특성화를 통해 기업과 지역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을 유치하고, 대학·전문대·고교가 일체형 인력양성과 산업·교육·의료 라이프케어 규제혁신을 추진하며, 배움터·일터·삶터가 어우러지는 캠퍼스형 창의 주거를 조성한다.
 
그중 대한민국 최고의 오지라 불리는 봉화, 영양, 청송(일명 BYC) 그리고 울릉에 대학과 기업들이 들어선다.
 
봉화는 대구가톨릭대 바이오메디 봉화캠퍼스를 설립해 기업과 함께 인력을 양성한다. 청송은 항노화 산업을 기반으로 대구가톨릭대 뉴바이오캠퍼스를 설립해 일자리를 창출한다.
 
또한 울릉은 한동대가 글로벌그린캠퍼스를 설립해 글로벌 리딩기업과 함께 인력양성 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경북도는 앞으로 22개 시군에 1시군·1U시티를 조성할 계획이다.
 
한편, 경북도는 지방시대를 선도해 21일 경주에서 ‘2023 지방주도 경제성장 국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2019년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아비지트 배너지 교수의 지방주도 경제성장에 대한 기조강연과 국내외 전문가 토론을 통해 K-U시티 정책의 이론적 토대를 구축하고, 지방주도 경제성장 모델을 공유·확산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철우 지사는 “진정한 지방시대는 지방이 중앙을 바라보는 유전자(DNA)를 바꿔야 시작된다”며 “지방이 대학·기업과 공동 기획하고 지방이 선도 투자하면 모자라는 부분을 중앙정부가 지원하는 지방시대 선도 정책인 경북 K-U시티 프로젝트를 성공시켜 현장 중심의 플랫폼형 지방정부 모델을 전국적으로 확산시키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