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시·공연
대전시립예술단 ‘화목한 문화 산책’ 공연 선봬
대전매봉초등학교 강당서 16일·18일·23일·25일 진행
이진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4-10 10:07:17
▲ 시민을 위한 화목한 문화산책 포스터. 대전시
 
대전시립예술단이 16일부터 시민을 위한 ‘화목한 문화 산책’ 공연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2014년 ‘우리 동네 문화 가꾸기’로 시작해 올해 11년째 접어든 ‘화목한 문화산책’은 시민들의 문화 향유와 도심 활성화에 기여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4월 공연은 16일·18일·23일·25일 오후 7시30분 대전매봉초등학교 강당에서 진행된다. 
 
먼저 첫 번째 날인 16일은 시립무용단의 무대로 어린이들로부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춤으로 그리는 동화 ‘옹고집전’공연이 펼쳐진다. ‘옹고집전’ 공연은 익살스러운 안무와 동화 속을 옮겨놓은 듯한 무대와 영상 그리고 아이들의 귀에 쏙쏙 들어오는 재미있는 동화구연으로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줄 예정이다.
 
18일에는 이상환 전임지휘자의 지휘 아래 시립교향악단이 △슈트라우스 ‘봄의 왈츠’ △‘페르퀸트 모음곡 1번’ △모차르트 교향곡 40번 1악장을 연주한다. 또한 독일 세계 하모니카 대회에서 한국인 최초로 트레몰로 솔로 부문 1위를 차지한 하모니시스트 박종성이 △스페인 환상곡 △새야새야 등 화려하고 열정적인 무대를 준비했다.  
 
23일에는 시립연정국악단이 이승훤 예술감독의 지휘로 △남도아리랑 △세계민요기행 △토리이야기, 원초적 생명력과 다채로운 사물놀이의 장단을 맛볼 수 있는 △신모듬 3악장 등을 국악 관현악으로 연주한다. 
 
또 JTBC ‘풍류대장’을 뜨겁게 달군 국악계의 아이돌 소리꾼 김준수의 협연으로 어사출두·더질더질 등 우리나라의 멋스러움을 보여주는 국악관현악의 화려한 무대가 펼쳐진다.
 
25일에는 시립합창단이 동화와 함께 즐겁게 들을 수 있는 어린이 클래식 음악 ‘아기코끼리 바바’가 공연된다. 프랑스 작곡가 ‘풀랑크’가 동화책에서 영감을 얻어 자유롭고 즉흥적인 연주로 완성한 이 곡은 영상과 동화구연·다양한 퍼커션 효과음으로 합창단의 연주를 더욱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바라보고 있다.
 
공연은 선착순 입장이며 전석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립예술단 홈페이지와 예술단 공연사업지원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화목한 문화 산책’의 다음 시리즈는 △6월 동구청(동구) △10월 원평초등학교(중구) △11월 한밭대학교 아트홀(유성구)에서 개최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