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브랜드 아파트도 가세…호남지역 분양시장 뜨겁다

현대산업개발 ‘광주 화정아이파크’67.57대 1…올해 최고 경쟁률 기록

이철규기자(sicsicman@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6-21 00:03:0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하반기 호남권에는 15개 단지에 1만3115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사진은 광주의 한 아파트 단지 [사진=스카이데일리DB]
 
호남지역의 분양시장이 올초부터 뜨거워지면 대규모 물량이 쏟아질 전망이다.
 
올 하반기 호남권에 공급되는 아파트(임대 제외)는 15개 단지며 총 1만3115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하반기 호남권에서 가장 분양 물량이 많은 곳은 광주로 8개 단지에 7300여 가구가 분양된다. 다음은 전남으로 5개 단지에 4023가구가 주인을 기다린다.
    
이처럼 호남권에 대규모 분양이 예정된 것은 올 초 호남권 분양 시장은 타 지역과 달리 뜨겁게 달아올랐기 때문이다. 실제로 올해 1월, 반도건설의 첫 광주 분양이었던 광주 남구의 ‘광주 남구반도유보라’은 평균 경쟁률이 51.19대 1로 1순위에서 마감됐다. 또한 지난달 5월 24일 분양한 광주 서구의 ‘광주 화정아이파크’는 433가구 모집에 무려 2만9261명이 몰리며 평균 경쟁률이 67.57대 1을 기록했다.
 
광주 서구 화정동에 들어서는 이 아파트는 올해 광주지역 최고의 경쟁률이었으며 현대산업개발이 시공사다. 이 외에도 지난 5월 전주시 덕진구에서 분양한 ‘전주 에코데시앙’은 591가구 모집에 1만9870명이 몰려, 33.62대 1의 평균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처럼 호남지역의 아파트 열기가 뜨거워지면서 광주 7268가구, 전남 4023가구, 전북 1824가구 등 대거 분양에 나선 것이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들은 호남지역의 분양경쟁이 뜨거운 데는 비조정지역이라는 것과 배후 수요도 풍부하다는 점을 꼽고 있다. 광주의 경우, 기아차 광주1, 2공장과 함께 광주시청, 호남통계청, 전남우정청 등의 공공기관이 자리하고 있어 배후수요가 충분하며 호남권 개발계획에 따라 가치 상승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현재 호남권에는 대우건설이 분양하는 광양 푸르지오 다 퍼스트를 비롯해, 순천의 금호어울림 더파크, 포스코건설의 전주 에코시티 더 샵 등이 분양을 기다리고 있다.
 
  
[이철규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제주도에 집(타운하우스 포함)을 갖고 있는 인물들은?
공유(공지철)
매니지먼트 숲
양경진
디지털데일리
이행자
고려산업개발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부자가 되는 징검다리 손수 놓아주는 사람들이죠”
“개인 상황에 맞춰 재무설계하고 시장 변화에 ...

미세먼지 (2019-07-24 05:00 기준)

  • 서울
  •  
(좋음 : 19)
  • 부산
  •  
(좋음 : 17)
  • 대구
  •  
(좋음 : 20)
  • 인천
  •  
(좋음 : 20)
  • 광주
  •  
(좋음 : 18)
  • 대전
  •  
(좋음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