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롯데-현대건설, 9528억원 규모 이문4 재개발사업 수주

서울 동대문구 중랑천변 3720세대 규모 랜드마크 단지 조성

40층 스카이브릿지·축구장 5배 규모 중앙광장 등 설계 제안

기사입력 2022-06-19 11:18:21

▲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현대건설 컨소시엄(스카이 사업단)은 18일 메가박스 상봉점에서 열린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이문동 86-1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총 공사비는 9528억원이다. 연면적 59만5638㎡, 지하 5층~지상 40층의 아파트 20개동으로 총 3720세대 규모로 건설된다.
 
스카이 사업단은 유명 해외 설계사와 협업해 건축디자인은 미국의 글로벌 설계회사 ‘JERDE’와, 조경디자인은 세계 조경 1위 기업 ‘SWA’와 설계했다. 또한 40층 높이의 스카이브릿지를 적용하고 축구장 5배 크기에 달하는 규모의 초대형 중앙광장을 비롯해 초대형 커뮤티니와 스트리트 몰 등 랜드마크적인 설계를 계획했다.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은 인근에 외대앞역과 신이문역을 끼고 있는 더블역세권에 위치해 있다. 주변에 한국외국어대학교, 경희대학교, 한국예술종합대학교 등 대학교들이 다수 인접해 있으며 단지 인접에 신설 초등학교를 품게 되는 아파트가 될 예정이다. 또한 이 단지는 중랑천변에 위치하고 있어 조망이 뛰어나고 향후 지하화 예정인 동부간선도로와 접근성이 좋아 교통·생활·교육 삼박자를 갖춘 단지로 주목받고 있다.
 
스카이 사업단 관계자는 “이문·휘경 재정비촉진지구 내에서 이문4 구역을 압도적이고 독보적인 단지로 만들기 위해 최고의 상품 설계를 적용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성수 기자 / ssshin@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초협력으로 ICT 경쟁력을 키우고 있는 SK 승부사 '박정호' 부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박정호
SK 텔레콤
박한규
연세대학교
심재엽
한나라당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모두 위한 하나 아닌 ‘하나 위한 모두’의 사회 돼야죠”
열정적인 해설·논평으로 이름난 자유주의 경제...

“톡톡 튀는 클래식 콘서트… 색다른 매력 전파하죠”
클래식 음악을 편안한 친구로 만드는 사람들

미세먼지 (2022-07-02 14: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