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富동산 > 부동산 일반
서울·인천 내달 아파트 입주물량 ‘0’
전국 2만2196가구 입주… 9년 만에 최저
“수도권 아파트 전셋값 오름세 당분간 이어질 것”
박상훈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11-27 14:19:49
 
▲ 서울·인천 입주 물량이 급감하며 12월 기준 전국 입주 물량이 2014년 이후 가장 적은 것으로 집계됐다. ⓒ스카이데일리
 
12월 전국 새 아파트 입주 물량이 2014년 이후 가장 적은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종합 프롭테크 기업 직방 조사에 따르면 12월 전국에서 총 2만2196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3만2206가구) 대비 31%·전년 동월(2만4028가구) 대비 8% 가량 감소했다. 12월 입주 물량으로만 봤을때는 2014년(1만6495가구)이후 9년 만에 가장 적은 물량이다.
 
 
수도권 입주 물량이 급감하면서 전체 물량도 줄었다. 서울과 인천은 12월 입주를 앞둔 아파트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은 올해 5월 이래 인천은 2021년 3월 이후 처음으로 입주 물량이 없다. 
 
12월 수도권에서는 경기에서만 7518가구가 입주 예정이다. 이는 11월(1만7287가구) 대비 57%·전년 동기(1만2710가구) 대비 41% 가량 적은 물량이다. 
 
지방은 1만4678가구가 입주하면서 전월(1만4919가구)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한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부산 3796가구 △충남 2492가구 △경남 2475가구 △대구 2279가구 △세종 995가구 순으로 물량이 많다.
 
한편 2024년 전국 아파트 입주 물량은 총 30만6403가구로 2023년(32만1218가구)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권역별로 살펴보면 수도권의 입주 물량 감소폭이 두드러진다. 수도권에서 14만737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고 이는 2023년 보다 18% 가량 적다. 
 
특히 서울 물량 감소폭이 크다. 2024년 서울은 1만1376가구가 입주하면서 2023년(3만 470가구) 대비 63% 감소한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최근 수도권 중심으로 아파트 전세가격 상승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공급 부족·신축 희소성 등이 반영되면서 수도권 아파트 전셋값 오름세는 당분간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