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이우람의 새벽반 부동산

6월 양도세 중과 피하기 위한 급매물 늘어…투자자에겐 기회

양도세 피하기 위한 단독주택·다세대 등 매물 등장…차익 시현하라

스카이데일리(skyedaily@skyedaily.com)

필자약력 | 기사입력 2020-06-06 22:39:30

▲ 이우람 원빌딩 팀장
양도세 중과 배제 혜택이 얼마 남지 않았다. 정부는 12.16 부동산 대책을 통해 실거주 목적인 주택만 남기고 나머지는 팔라는 메시지를 던졌다. 
 
그 이유로 다주택자의 보유세 부담이 커졌고 1가구 1주택자도 실거주가 아니라면 세금을 피할 수 없게 됐다.
 
그러나 요건을 갖춘 조정지역 내의 다주택자라면 올해 6월까지 매각하거나 부담부증여를 통해 양도세 중과 배제 혜택을 노려볼 만하다. 이는 보유자의 입장이고, 반대로 말하면 투자를 하는 입장에서는 기회가 될 수 있다. 
 
특히 강남지역의 고가 단독주택이나, 다가구주택, 다세대주택은 과도한 보유세를 피해 매물로 나오는 경우를 종종 볼 수 있는 상황이다. 강남지역은 타 지역에 비해 낡은주택의 활용도가 더 높기 때문에 충분히 투자의 메리트가 있다.
 
위에서 말한 것처럼 6월 안에 매각해야하는 매물들이 있다면 상대적으로 괜찮은 금액으로 나왔을 경우가 높기 때문에 리모델링 또는 신축에 목적을 두고 있는 투자자라면 6월의 강남 단독주택 및 다가구 주택시장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그리고 추후 보유세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공시지가가 높은 강남의 주택은 지속적으로 지켜볼 필요가 있다.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대표 카리스마 배우 '최민수'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노희옥
혼(주얼리 미니골드)
윤웅섭
일동제약
최민수
율앤어베인엔터테인먼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고인의 마지막 흔적 정리하며 생명도 살리는 일이죠”
특수청소, 죽음에 대한 경각심과 생명을 지키는 ...

미세먼지 (2021-07-28 18: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