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지난해 의무보유등록 41억주 돌파…카뱅·카페 상위권

유가증권시장, 최대주주(상장) 등 사유로 전년 比 64% ↑

기사입력 2022-01-09 11:58:57

▲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의무보유등록된 상장주식은 41억6416만주로 전년 대비 36.2%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은 예탁결제원이 소재한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의 모습. [사진=뉴시스]
 
지난해 기업공개(IPO) 시장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하면서 의무보유 등록된 상장주식 수가 41억주를 돌파했다. 공모주 흥행을 이끈 카카오뱅크, 카카오페이 등이 상위권에 자리했다. 의무보유가 해제된 주식 수는 33억주로 소폭 늘어나는데 그쳤다.
 
한국예탁결제원(예탁원)은 지난해 의무보유등록된 상장주식은 41억6416만주로 전년 대비 36.2%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의무보유등록이란 일반투자자 보호를 위해 최대주주 등이 소유한 주식을 일정기간 예탁원에 처분이 제한되도록 전자등록 하는 것을 말한다. 시장별로 유가증권시장은 14억8532만주로 63.9%, 코스닥시장은 26억7884만주로 24.6% 증가했다.
 
지난해 의무보유등록 기간 만료 등으로 해제된 주식은 33억4132만주로 전년 대비 11.6% 늘었다. 유가증권시장의 해제 수량은 11억9935만주로 전년 대비 27.2%, 코스닥시장의 경우 21억4198만주로 4.4% 증가했다.
 
사유별로는 유가증권시장 상장주식의 경우 ‘최대주주(상장)’ 사유가 6억865만주(41.0%)로 가장 많았다. 이어 모집(전매제한)이 5억2202만주(35.1%)로 나타났다. 코스닥시장 상장주식은 모집(전매제한) 사유로 인한 의무보유 주식수가 11억9371만주(44.6%)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합병(코스닥)이 4억2553만주(15.9%)로 나타났다. 5년간 의무보유등록 사유별 추이를 살펴보면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모두 모집(전매제한)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상장주식의 월별 의무보유등록 설정 수량은 7월이 5억5817만주(13.4%)로 가장 많았다. 11월이 2억874만주(5.0%)로 가장 적었다. 반면 상장주식의 월별 의무보유등록 해제 수량은 5월이 4억3000만주(12.9%)로 가장 많았고 7월이 1억3365만주(4.0%)로 가장 적었다.
 
지난해 예탁원에 의무보유등록을 의뢰한 상장회사는 370개사로 전년(318개사) 대비 16.4% 증가했다. 유가증권시장 상장회사가 62개사로 전년(52개사) 대비 19.2% 늘었다. 코스닥시장 상장회사는 308개사로 전년(266개사) 대비 15.8% 증가했다.
 
지난해 의무보유등록이 해제된 상장회사는 441개사로 전년(418개사) 대비 5.5% 늘었다. 유가증권시장 상장회사가 71개사로 전년(70개사) 대비 1.4% 증가했다. 코스닥시장 상장회사는 370개사로 전년(348개사) 대비 6.3% 늘었다.
 
지난해 의무보유등록 설정량 상위 5개사는 유가증권시장 상장회사의 경우 흥아해운(2억1300만주), 카카오뱅크(1억5081만주), 에스케이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1억851만주), 카카오페이(7625만주), 와이투솔루션(7100만주) 순으로 집계됐다. 코스닥시장은 스킨앤스킨(1억4717만주), 케이티비네트워크(8000만주), 현대무벡스(7861만주), 코아시아옵틱스(7518만주), 네오이뮨텍(7288만주) 순이었다.
 
지난해 의무보유등록 해제량 상위 5개사는 유가증권시장 상장회사의 경우 중소기업은행(1억6151만주), 이에스알켄달스퀘어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7180만주), 제이알글로벌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6860만주), 에스케이아이이테크놀로지(6274만주), 에스케이바이오사이언스(6000만주) 순으로 집계됐다. 코스닥시장은 케이티비네트워크(8000만주), 티에스트릴리온(7268만주), 씨앤티85(6109만주), 한프(5400만주), 코리아센터(5010만주) 순이었다.

 [윤승준 기자 / sjyoon@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립하며 창업가로서의 길을 개척하고 있는 '이웅열' 코오롱 명예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이병무
아세아그룹
이웅열
코오롱그룹
정세장
면사랑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부방대는 선거 정의 바로 세우는 베이스캠프죠”
부방대 “부정선거는 거대 惡, 정의수호하는 군...

미세먼지 (2022-05-29 11: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