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선진국답게 라오스에 ‘야구 한류’ 베풀다
이 땅에 야구가 도입된 것은 1905년이라고 한다. YMCA(기독교청년회) 개척 간사로 한국에 파견된 미국인 선교사 필립 질레트는 19...(2022.05.19 08:50)
‘친언니 캐디’ 동행한 김효주, 다 잡았던 우승 놓쳤다
상금을 획득해야 하는 프로 골프 투어에서 캐디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 선수 개개인에 따라 차이가 있겠지만 캐디는 선수의 경...(2022.05.12 08:56)
호아킨, 승부차기 실축 절망 딛고 더 빛나다
2002년 6월 빛고을 광주에서 열린 한일월드컵 8강전에서 한국은 '무적함대' 스페인을 승부차기 끝에 5-4로 꺾고 4강 신화를 이뤘...(2022.05.05 09:24)
‘영원한 현역 최상호’의 놀라운 골프 열정
상금을 획득해야 하는 프로골프 투어에서 1승을 거두기란 쉽지 않은 일이다. 생계가 걸린 남자 골프투어에서는 여자 투어와 달리 ...(2022.04.28 11:00)
‘노병’ 김호철 감독의 활약 그 끝은 어디인가
겨울 스포츠인 프로배구 2021~22시즌 V리그의 최대 화젯거리는 세계적인 ‘컴퓨터 세터’인 김호철 감독의 전격적인 복귀였다. 그...(2022.04.21 09:10)
“돌아와 줘서 고마워요, 타이거 우즈”
11일(한국시간) 끝난 미국프로골프(PGA)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2022년 마스터스 골프 토너먼트의 진짜 챔피언은 ‘골프 황제’ ...(2022.04.14 10:58)
여자골프 ‘우승 다이빙 세리머니’ 사라지다니
스포츠 이벤트의 대미는 우승자에게 트로피를 수여하는 시상식이라고 할 수 있다. 축구, 야구, 농구 등 단체 경기는 우승 트로피 ...(2022.04.07 11:09)
여성 단체 종목에 여성 감독이 안 보인다
불과 2년 전의 일이다. 서울대 경제학부가 개교 72년 만에 처음으로 여교수를 채용해서 화제가 된 적이 있었다. 세상이 숱하게 변...(2022.03.31 11:08)
한국 축구, 이번엔 이란 넘어 ‘아시아 맹주’ 되찾자
포르투갈 출신의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일찌감치 2022 카타르 월드컵 행을 확정지었다. 지난 2월 세계 6...(2022.03.24 11:30)
‘축구 황제’ 호날두의 골 퍼레이드는 멈추지 않는다[1]
축구 경기에서의 꽃은 뭐니뭐니 해도 ‘골’이다. 골문 앞에 쳐진 이중 삼중의 육탄 수비를 뚫고 공격수의 슛팅이 골 망을 흔들 ...(2022.03.17 11:04)
‘멈추지 않는’ 고진영, 시즌 첫 출전부터 우승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고진영은 ‘어제보다 더 나은 샷’을 구사하는 게 목표다. 그러기 위해서는 쉼없는 노력을 ...(2022.03.10 10:10)
프로야구 선수들의 몸값 거품 논란… ‘머니 볼’ 전략이 아쉽다
프로야구 선수들의 몸값을 얘기할 때 가끔 인용되는 영화가 있다. 2011년 개봉돼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던 ‘머니 볼’이 바...(2022.03.03 14:40)
스노보더 맥스 패럿, 집념으로 암 이겨내고 금메달
보드를 이용하여 공중묘기를 펼치며 설원의 슬로프를 질주하는 스노보드가 동계 올림픽에서 첫 선을 보인 것은 1998년 나가노(일...(2022.02.24 10:30)
‘골프 해방구’ PGA 투어 피닉스 오픈이 부러운 이유는
골프 대회의 관람객을 갤러리(gallery)라고 한다. 원래 복도, 화랑, 극장의 발코니 등을 뜻하지만 골프 관람객들이 페어웨이 양편...(2022.02.17 10:23)
세계 6번째 월드컵 10회 연속 본선 진출…원정 8강을 넘어라
월드컵 축구대회는 단일 종목으로는 지구촌 최대의 스포츠 축제다. 엄밀히 말하자면 국가 대항전인 세계축구 선수권 대회다. 월드...(2022.02.10 10:59)
1   2    3    4    5    6